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아이돌 출신 여배우 스토킹 혐의 30대, 구속 송치

등록 2022.10.06 10:23:45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기사내용 요약

차량 유리에 붙은 연락처 보고 스토킹 혐의
경찰, 연락 및 100m 접근금지 등 잠정조치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임하은 기자 = 아이돌 가수 출신 여배우의 연락처를 알아내 스토킹한 혐의를 받는 30대 남성이 붙잡혀 검찰에 넘겨졌다.

6일 경찰에 따르면 서울 강남경찰서는 이날 오전 스토킹처벌법 위반, 공무집행방해, 공용물건손상죄 등 혐의로 30대 남성 A씨를 구속 송치했다.

A씨는 지난달 30일 서울 강남구 역삼동 인근에 세워진 피해자의 차량 유리에 부착된 개인 휴대전화 연락처를 알아낸 후 지속적으로 메시지를 보내고 전화를 건 혐의를 받는다.

같은 동네 주민인 이후 A씨는 주취 상태로 범행한 것으로 조사됐다.

A씨는 체포 과정에서 출동 경찰을 폭행하고 순찰차 유리를 파손한 혐의도 받는다.

경찰은 피해자의 신고 접수 후 A씨에 대한 서면 경고, 주거 등으로부터 100m 이내 접근금지, 전기통신을 이용한 접근금지 등 잠정조치 1~3호를 취했다.

또한 경찰은 A씨의 구속영장을 신청했고, 법원은 지난 1일 구속영장을 발부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rainy71@newsis.com

많이 본 기사

이 시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