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울산 남구, 주택관리사협회와 복지 사각지대 발굴 협약

등록 2022.12.02 16:12:41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associate_pic

[울산=뉴시스]2일 울산시 남구와 대한주택관리사협회 울산시회 남구(동·서)지부가 복지 사각지대 위기가구 발굴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있다. (사진=울산 남구 제공) 2022.12.02. photo@newsis.com *재판매 및 DB 금지

[울산=뉴시스] 안정섭 기자 = 울산시 남구는 2일 구청장실에서 대한주택관리사협회 울산시회 남구(동·서)지부와 복지 사각지대 위기가구 발굴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주택관리사협회는 공동주택을 전문적이고 체계적으로 관리하는 공동주택 관리 전문가들이 모인 단체다.

공동주택 내 쾌적한 주거환경을 조성하고 입주자의 권익을 보호하는 등 다양한 사업과 활동을 펼치고 있다.
 
이날 협약에 따라 주택관리사협회는 앞으로 남구지역 공동주택 관리 과정에서 관리비 체납 등 위기상황이 의심되는 세대를 발견하면 남구에 곧바로 통보한다.

남구는 해당 가정이 위기가구로 확인되면 신속한 복지 상담과 지원에 나서게 된다.

서동욱 남구청장은 "이날 협약을 통해 구축된 인적 안전망으로 복지 사각지대에 놓인 위기가구 발굴이 더욱 활성화되길 기대한다"고 말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yohan@newsis.com

많이 본 기사

이 시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