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포스코DX, 코스피로 이사간다…주주가치 제고 목적

등록 2023.08.23 18:23:25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10월 임시 주총서 코스피 상장 위한 코스닥 상장 폐지건 상정

"주주가치 극대화 목적…디지털 전환 대표기업 포지셔닝"

포스코DX CI(사진=포스코DX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포스코DX CI(사진=포스코DX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뉴시스]송혜리 기자 = 포스코DX가 기업가치 재평가를 통한 주주가치를 제고하기 위해 유가증권시장(코스피)으로 이전 상장을 추진한다고 23일 밝혔다.

포스코DX는 최근까지 내부 검토를 통해 이전을 결정하고, 본격적인 준비 작업에 들어갔다고 설명했다. 아울러 이날 이사회를 통해 유가증권시장 상장을 위해 현재 코스닥 상장 폐지 안건을 임시 주주총회에 상정하기로 결정했다. 임시 주주총회는 10월 5일 개최할 예정이다.

포스코DX 측은 "코스피로 이전 상장을 추진하고 있는 것은 디지털 전환을 리딩 하는 대표기업으로 자본시장 내에서 위상을 포지셔닝함으로써, 궁극적으로 주주 가치를 극대화하기 위한 목적"이라고 설명했다 .

포스코DX는 지난 상반기 매출 7758억원, 영업이익 643억원을 달성했다. 전년 동기 대비 매출 65%, 영업이익 98% 증가한 실적이다. 이는 이차전지를 비롯한 친환경 미래 소재 분야로 사업확대를 추진하고 있는 포스코 그룹사 대상으로 스마트팩토리, 공장자동화, 산업용 로봇 분야의 사업기회가 증가한 결과다.

포스코DX는 미래 성장사업 발굴과 육성에도 힘을 쏟고 있다고 강조했다. 지난 3월 사명을 변경한 이후 사업적인 측면에서 인공지능(AI), 디지털트윈, 메타버스 등의 기술을 적용해 산업현장의 스마트팩토리를 더욱 고도화하고 있으며, 산업용 로봇 자동화와 스마트 물류자동화 등 신사업을 집중 육성하고 있다.


◎공감언론 뉴시스 chewoo@newsis.com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