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중대본 "경주 지진, 오전 현재 큰 피해 없어…소규모 여진 발생 중"

등록 2023.11.30 09:06:04수정 2023.11.30 09:49:30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이상민 중대본부장 주재 관계기관과 중대본 회의 개최

오전 8시 현재 지진으로 인한 큰 피해 없는 것으로 확인

관계부처에 비상대응태세 유지 및 철저한 상황관리 요청

[서울=뉴시스] 배훈식 기자 = 이상민 행정안전부 장관이 30일 오전 서울 종로구 정부서울청사 중앙재난안전상황실에서 열린 경북 경주시 지진 관련 대비태세 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 회의에 참석해 발언하고 있다. 2023.11.30. dahora83@newsis.com

[서울=뉴시스] 배훈식 기자 = 이상민 행정안전부 장관이 30일 오전 서울 종로구 정부서울청사 중앙재난안전상황실에서 열린 경북 경주시 지진 관련 대비태세 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 회의에 참석해 발언하고 있다. 2023.11.30. dahora83@newsis.com

[서울=뉴시스]김혜경 기자 = 30일 새벽 경북 경주시에서 발생한 규모 4.0 지진이 발생한 가운데 오전 8시 현재까지 지진으로 인한 큰 피해는 없는 것으로 파악됐다.

이상민 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장(행정안전부 장관)은 이날 오전 8시 정부서울청사 서울상황센터에서 경주 지진 관련 중대본 회의를 주재하고 중앙부처 및 지자체 등 관계기간의 피해 및 주요 조치사항을 점검했다.

이 본부장은 "오늘 경주시에서 발생한 규모 4.0 지진으로 전국에 긴급재난문자가 발송됐다"며 "현재까지 큰 피해는 없는 것으로 파악됐다"고 밝혔다.

다만 "경주는 2016년 9월 규모 5.8 지진으로 인명 및 재산피해가 발생한 바 있어 국민의 우려가 크고, 경주에는 월성 원전, 감포댐 등 주요 기반시설과 역사적 주요 문화재가 다수 위치한 곳"이라며 "관계부처와 지자체는 혹시 모를 피해가 있는지 다시 한번 피해 상황을 파악해 주기 바란다"고 당부했다.

또 포항, 울산, 부산 등 경주 인근 지역에서도 피해상황이 없는지도 점검할 것을 주문했다.

이에 더해 "현재 소규모이기는 하나 여진이 추가 발생하고 있어 지자체와 관계부처는 비상대응태세를 유지하고 철저히 상황관리를 해달라"고 주문했다.

아울러 "지진 발생과 여진 가능성 등으로 국민이 불안해하지 않도록 지진과 관련된 정보와 행동요령을 신속·정확하게 전달할 것"을 당부했다.
[서울=뉴시스] 기상청은 30일 오전 4시55분24초께 경북 경주시 동남동쪽 19㎞ 지역에서 규모 4.0의 지진이 발생했다고 밝혔다. (사진=기상청 제공) 2023.11.30 *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뉴시스] 기상청은 30일 오전 4시55분24초께 경북 경주시 동남동쪽 19㎞ 지역에서 규모 4.0의 지진이 발생했다고 밝혔다. (사진=기상청 제공) 2023.11.30 *재판매 및 DB 금지

앞서 이날 오전 4시55분께 경북 경주시 동남동쪽 19km 지역에서 규모 4.0의 지진이 발생했다.발생위치는 북위 35.79, 동경 129.42이며 발생 깊이는 12㎞다.

이에 행안부는 이날 오전 5시5분께 중대본 비상 1단계를 가동하고 지진 위기 경보 ‘경계’ 단계를 발령했다. 위기경보 단계는 관심, 주의, 경계, 심각 4단계로 나뉘며 경계일 때 중대본이 꾸려져 비상 1단계 근무를 한다.

행안부는 또 현장상황관리관을 경주에 긴급 파견해 긴급 점검에 나섰다.

이날 오전 6시 기준 지진을 느꼈다는 신고는 경북과 울산을 중심으로 총 107건에 달하지만, 접수된 지진 피해는 없는 상황이다.

한편 경주는 지난 2016년 9월 규모 5.8의 지진이 발생해 6명의 인명피해와 35억원 규모의 재산피해가 발생한 바 있다.


◎공감언론 뉴시스 chkim@newsis.com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