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삼바로직스, '다우존스 지속가능경영' 지수 3년연속 편입

등록 2023.12.10 12:24:12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경제·ESG 성과 상위 10% 인정

[서울=뉴시스] 삼성바이오로직스 4공장 전경. (사진=뉴시스 DB) photo@newsis.com *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뉴시스] 삼성바이오로직스 4공장 전경. (사진=뉴시스 DB) photo@newsis.com  *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뉴시스]송연주 기자 = 바이오의약품 위탁개발생산(CDMO) 기업 삼성바이오로직스가 글로벌 ESG 대표 평가 지표인 다우존스 지속가능경영 월드 지수에 3년 연속 편입했다.

10일 삼성바이오로직스에 따르면 이 회사는 2021년 이래 3년 연속 월드 지수에 편입됐다. 

다우존스 지속가능경영 월드 지수는 미국 S&P 글로벌이 발표하는 글로벌 환경·사회·지배구조(ESG) 평가 지표다. 전 세계 유동시가총액 상위 상장사 2500여 곳 중 경제적 성과 및 ESG 성과 상위 10% 기업으로 구성돼 있다.

올해 삼성바이오로직스는 환경 부문에서 탄소 중립(Net Zero)을 위한 노력에 높은 평가를 받으며 생명과학 서비스 분야 내 상위 1%에 해당하는 최고 등급을 획득했다. 

삼성바이오로직스는 지난해 11월 2050년 넷제로 목표를 선언하고 로드맵을 발표한 바 있다. 이를 통해 2021년 대비 사업장 운영 및 제조 에너지를 절감하는 한편 태양광 에너지 사용, 재생에너지 구매 등 친환경 사업장 구축을 위한 인프라를 개선했다.

이와 함께 TCFD 보고서 발간을 통한 위험과 기회 분석, SMI(지속가능시장계획위원회) 참여 등 글로벌 기후 위기 대응 이니셔티브 활동도 확대하고 있다.

이외에도 지속가능기업으로의 도약을 위해 각 부문별 ESG 경영을 강화했다.

사회 부문에서는 인권 거버넌스 체계의 고도화에 발맞춰 인권 영향 평가를 실시, 잠재적 인권 리스크를 관리하고 있다. 공급망 ESG 평가 확대를 통한 전 밸류체인으로 ESG 활동도 확대하고 있다.

지배구조 부문에서는 ESG위원회 운영 및 ESG 전담 그룹 신설을 통해 ESG 경영 체계를 구축하고 책임을 강화했다. ISO37001 인증을 통해 부패방지경영체계를 수립했다.

존 림 삼성바이오로직스 사장은 "글로벌 No.1 CDMO 기업으로서 탄소 중립을 성공적으로 달성함과 동시에 이해관계자들과 함께 성장할 수 있는 ESG 경영의 모범 사례를 써 나갈 것"이라며 "바이오제약 산업을 선도하는 ESG 리딩 기업으로 자리매김 하겠다"고 말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songyj@newsis.com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