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진주시·NH농협·BNK경남은행 ‘무더위 쉼터’ 업무협약

등록 2024.06.19 17:13:10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조규일 시장 “기후재난 안전망 구축에 적극 동참해줘 감사”

[진주=뉴시스]진주시-NH농협-BNK경남은행, 무더위 쉼터 업무협약. *재판매 및 DB 금지

[진주=뉴시스]진주시-NH농협-BNK경남은행, 무더위 쉼터 업무협약. *재판매 및 DB 금지


[진주=뉴시스] 정경규 기자 = 경남 진주시는 19일 시청 기업인의 방에서 NH농협, BNK경남은행과 기후재난 안전망 구축을 위한 ‘무더위 쉼터’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시는 올 여름 길고 강력한 폭염을 극복하기 위한 특별대책 중 하나로 시민들의 접근이 용이하고 편리하게 이용할 수 있는 무더위쉼터 제공을 위해 이번 업무협약을 추진했다.

NH농협 진주시지부, BNK경남은행 서부영업본부도 흔쾌히 동참해 상호 기관간 협력을 토대로 기후재난 안전망을 튼튼하게 다져 나가게 됐다.

이에 따라 진주시 관내에는 폭염 등 기후재난에 대비하여 편리하고 안전하게 쉴 수 있고 온열질환을 예방할 수 있는 무더위쉼터가 93개소의 NH농협과 BNK경남은행 점포를 포함해 모두 671개소가 운영된다.

NH농협 김정구 진주시지부장은 “올 여름 무더위에 지칠 때 부담 없이 가까운 농협을 찾아 쉬시길 바란다”고 말했다.

또한 BNK경남은행 구태근 서부영업본부장은 “시민들의 안전한 여름나기를 위해 적극 협력하겠다”고 밝혔다.

조규일 시장은 “역대급 폭염이 전망되는 올해 NH농협, BNK경남은행과 협약해 마음 편히 쉬어갈 수 있는 휴식공간이 확대됐다”며 “무더위쉼터를 잘 활용해 시민들이 무더운 여름을 잘 이겨낼 수 있길 바란다”고 말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email protected]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