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野 '부동산 의혹' 12명 中 5명 탈당 권유…'한무경' 제명

등록 2021.08.24 15:26:04수정 2021.08.24 16:48:48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6명 소명·5명 탈당…1명 제명

[서울=뉴시스] 최진석 기자 = 이준석 국민의힘 대표가 23일 오전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열린 최고위원회의에 참석하고 있다. (공동취재사진) 2021.08.23. photo@newsis.com

[서울=뉴시스] 최진석 기자 = 이준석 국민의힘 대표가 23일 오전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열린 최고위원회의에 참석하고 있다. (공동취재사진) 2021.08.23. photo@newsis.com


[서울=뉴시스] 양소리 김승민 기자 = 이준석 국민의힘 대표는 24일 국민권익위원회가 부동산 투기 의혹을 제기한 현역 의원 12명의 명단을 공개했다. 한무경(비례·초선) 의원의 경우 최고위원회의 결정을 통해 제명안을 상정하겠다는 방침이다.

이 대표에 따르면 강기윤 김승수 박대수 배준영 송석준 안병길 윤희숙 이주환 이철규 정찬민 최춘식 한무경 의원(가나다순)이 이번 권익위의 명단에 포함됐다.

이 대표는 브리핑을 통해 "먼저 안병길 윤희숙 송석준 의원은 해당 부동산이 본인 소유가 아니고 본인이 (투기) 행위에 개입한 바가 전혀 없는 것으로 판단됐다"고 밝혔다.
 
이어 "김승수 박대수 배준영 의원의 경우 토지 취득 경위가 소명됐고 이미 매각됐거나 즉각 처분 의사를 밝혔다"고 발표했다.

이 대표는 "강기윤 이주환 이철규 정찬민 최춘식 의원은 만장일치로, 모두의 뜻을 모아 탈당과 함께 수사에 적극 협조할 것으로 요구하기로 했다"고 밝혔다.

특히 한무경 의원에 대해서는 "다음 의총에 제명안을 상정하겠다"고 말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sound@newsis.com, ksm@newsis.com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