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경기대 ‘캡스톤 디자인·아이디어 해커톤 대회' 개최

등록 2021.10.24 18:10:27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기사내용 요약

학부생 30개팀 참가…대상에 29조팀

associate_pic

[수원=뉴시스] 박종대 기자 = 경기대학교 SW중심대학사업단은 지난 22일부터 이틀 동안 ‘캡스톤 디자인 및 아이디어 해커톤’ 경진대회를 열었다고 24일 밝혔다.

이번 대회는 경기대 SW중심대학사업단, 순천향대 소프트웨어중심대학사업단, 성균관대 인공지능혁신공유대학사업단이 공동 주관하고, (사)한국인터넷정보학회가 주최했다.

대회에는 총 3개 대학, 3·4학년 중심의 학부생 30개 팀이 참가했다.

참가팀은 ▲소프트웨어 안전(정보보안·해킹 등) ▲로봇 및 자율주행 ▲웰라이브 서비스 ▲의료 데이터 활용 ▲교육 및 공유 플랫폼 ▲플랫폼 비즈니스 모델 등 자율적으로 주제를 결정한 뒤 창의적인 문제해결 방식을 제안했다.

대상은 경기대 김가영 학생이 참여한 29조 팀(성균관대 차태선, 순천향대 박선주)에 돌아갔다.

이 팀은 스마트 사물인터넷(IoT)을 활용해 사용자가 옷을 편리하게 고를 수 있게 도우며, 다른 사람들과 패션 정보를 공유할 수 있는 기능 등을 제공할 수 있는 응용 프로그램을 선보였다. 3D 모델링, 컴퓨터 비전 기술 등을 활용할 수 있는 계획안을 제시하는 등 제품의 실현 가능성을 높였다.

권기현 경기대 소프트웨어중심대학 사업단장은 “참가 학생들이 이번 대회를 통해 4차 산업혁명 시대를 주도할 핵심 기술 분야인 AI·SW를 창의적이고, 혁신적인 아이디어를 새롭게 제안하고 해결해가는 과정을 배웠다고 생각한다”며 “전문가로서의 시각과 관점의 중요성을 높이는 계기가 됐을 것으로 본다”고 말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pjd@newsis.com

많이 본 기사

이 시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