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프로축구 전북, K리그 최초 5연패·최다 9번째 우승

등록 2021.12.05 16:50:15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기사내용 요약

2017년부터 5년 연속 정상
김상식 감독, 부임 첫 시즌 정상…역대 세 번째 감독·코치·선수로 우승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전북 현대 한교원이 득점 후 세리머니를 하고 있다. (사진=프로축구연맹 제공)

[서울 전주=뉴시스]박지혁 안경남 기자 = 프로축구 전북 현대가 사상 처음으로 K리그 5년 연속 정상이라는 금자탑을 쌓았다.

김상식 감독이 이끄는 전북은 5일 오후 3시 전주월드컵경기장에서 벌어진 하나원큐 K리그1 2021 최종 38라운드에서 한교원, 송민규의 릴레이골에 힘입어 제주 유나이티드에 2-0으로 승리했다.

이로써 전북은 22승10무6패(승점 76)로 2위 울산 현대를 따돌리고 K리그1 정상을 차지했다.

2017년 최강희 감독 시절을 시작으로 조세 모라이스 감독을 거쳐 올해까지 5년 연속 우승이다. 지난해 사상 첫 4연패에 이어 기록을 5년 연속으로 늘렸다.

또 2009년 첫 우승을 시작으로 최근 13년 동안 9차례 정상에 등극하며 명실상부 K리그 최고 팀 자리에 올랐다.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전북 현대 김상식 감독. (사진=프로축구연맹 제공)

통산 우승 횟수는 9회로 최다이다.

올해 새롭게 지휘봉을 잡은 김상식 감독은 조광래 대구FC 대표이사, 최용수 강원FC 감독에 이어 역대 세 번째로 감독, 코치, 선수로 모두 우승을 경험하게 됐다.


◎공감언론 뉴시스 fgl75@newsis.com, knan90@newsis.com

많이 본 기사

이 시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