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다른 강아지 피하려다 벽돌에 머리 낀 핏불테리어…"개가 무서워"

등록 2022.01.20 13:54:36수정 2022.01.20 14:20:22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기사내용 요약

다른 강아지 피해 도망가던 핏불테리어
벽돌에 머리 꼈다가 구조대원에게 구조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 지난14일 미국 애리조나주 피닉스에서 핏불테리어가 벽돌 사이에 머리가 끼여 있다. (출처 : 휴메인 소사이어티 트위터 사진 캡처) 2022.01.20. *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뉴시스]송재민 인턴 기자 = 강아지 한 마리가 자신을 문 적 있는 다른 강아지를 피해 도망치다 벽돌에 머리가 끼여 구조됐다고 19일(현지시간) 미국 지역 방송 KNXV가 보도했다.

동물 구조 단체인 애리조나 휴메인 소사이어티(AHS)는 지난 14일 피닉스에서 도망치다 벽돌에 난 구멍에 머리가 낀 핏불테리어 한 마리를 구조했다고 밝혔다.

2살 핏불테리어 버디는 집에서 나와 거리를 헤매던 중, 근처에 있는 다른 개를 발견하고는 좁은 벽돌 사이에 머리를 집어넣었다. 앤드루 토넬 수의사 설명에 따르면 버디는 다른 개에 이미 여러 번 머리를 물린 적이 있어 개들을 무서워한 것으로 알려졌다.

신고를 받고 출동한 AHS 동물 구조 대원은 약 20분가량 벽돌을 잘라내 버디를 구조했다. 버디는 벽돌에 갇혀 있는 동안에도 다른 개에게 물려 상처를 입어, 인근 병원으로 옮겨져 3일간 치료를 받았다.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 지난14일 미국 애리조나주 피닉스에서 휴메인 소사이어티 구조대원이 벽돌 사이에 머리가 낀 핏불테리어를 구조하기 위해 벽돌을 깨고 있다. (출처 : 휴메인 소사이어티 트위터 사진 캡처) 2022.01.20. *재판매 및 DB 금지


이후 AHS직원은 매리코파 동물보호소에서 만든 지도 덕분에 버디 주인을 찾아줄 수 있었다고 설명했다. 해당 지도에는 길을 잃은 동물이 발견된 위치와 시간이 동물의 사진과 함께 표시돼있다.

AHS 측은 "주인이 지도를 통해 버디를 잃어버린 곳 근처에서 버디를 찾았다"며 "게시된 정보를 통해 우리에게 연락해 왔다"고 전했다.

버디 주인 프란시스코 카벨로는 버디가 벽에 갇혔으리라는 상상도 못 했다고 전했다. 그는 "버디는 여태 본 강아지 중 가장 친근하고 순한 강아지다"고 덧붙였다.

앤드루 토넬 수의사는 1년에 약 1만통의 구조 요청 전화를 받는다고 밝히면서, "도움이 필요한 동물을 발견한다면 직접 동물에 접근하지 말고 전문 센터에 구조 요청을 할 것"을 당부했다.

그러면서 "전문가들은 필요한 모든 도구를 가지고 있으며, 동물 구조를 위한 훈련을 받았다"며 "전문가들이 처리하는 것이 동물의 안전을 위해서도 최선의 선택이다"고 했다.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 매리코파 동물보호소에서 만든 지도로, 길을 잃은 동물이 발견된 위치와 시간이 동물의 사진과 함께 표시돼있다. (출처 : 매리코파 동물보호소 홈페이지 갈무리) 2022.01.20.  *재판매 및 DB 금지




◎공감언론 뉴시스 jeamin3@newsis.com

많이 본 기사

이 시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