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문세윤 "치어리더 출신 아내가 먼저 프러포즈"

등록 2022.01.25 04:50:00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 '옥문아' 문세윤, '2021 KBS 연예대상' 비하인드부터 '치어리더 출신' 아내와의 러브스토리까지 모두 공개한다 2022.01.24 (사진='슈퍼맨이 돌아왔다' 캡쳐) photo@newsis.com*재판매 및 DB 금지 *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뉴시스]김예지 인턴 기자 = '옥탑방의 문제아들'에 '2021 KBS 연예대상'의 주인공 문세윤이 출격한다.

오는 25일 오후 10시 40분에 방송되는 KBS 2TV 예능프로그램 '옥탑방의 문제아들'에는 '2021 KBS 연예대상'에서 대상을 차지한 문세윤이 출연, 대상 수상 비하인드 스토리를 풀어놓을 예정이다.

이날 문세윤은 대상 수상을 기대했냐는 멤버들의 질문에 "본격적으로 예능을 한 게 그렇게 오래되지 않았다"라고 겸손하게 답하는 것도 잠시, "수상을 예상하고 소감을 생각하는 나 자신이 너무 쓰레기(?) 같더라", "벽을 보면서 상상을 해보긴 했다"며 솔직한 심경을 드러냈다.

이어 문세윤은 "신인 시절부터 고생한 모습이 떠올라 아내가 대상 수상 직후 오열했다더라"며 비하인드를 전하기도 했다.

또한 문세윤은 "자리를 잡지 못해서 결혼을 고민할 때 (아내가) '같이 고생하자'며 프러포즈를 했다"고 말하며 치어리더 출신 아내와의 러브스토리를 공개하기도 했다.

더불어 문세윤은 "수상자 발표를 새벽에 해서 '아들은 많이 먹어서 빨리 자고 있을 것이다'라고 말했는데 안 자고 보고 있었더라. '생방송에서 무슨 저런 이야기를 하냐'며 아들이 혼냈다"고 밝혀 웃음을 자아내기도 했다.

끝으로 문세윤이 "김숙 누나가 대상 수상 후 송은이 선배에게 안마기를 선물했다고 들었는데, 누나가 명품을 좋아하는 것도 아니라 어떤 선물을 할지 고민된다"고 전하자, 김숙은 "상품권과 현찰도 좋아한다"고 본색을 드러냈다는 후문이다.


◎공감언론 뉴시스 hopeyeji@newsis.com

많이 본 기사

이 시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