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베이비본죽, 택배 파업 울산에 이유식 직접 배송

등록 2022.01.28 12:17:04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기사내용 요약

울산 주문 고객 61명 주문량 2회 걸쳐 긴급 배송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김혜경 기자 = 베이비본죽이 택배 파업 중인 울산지역의 고객에게 이유식을 직접 배송한다고 28일 밝혔다.

이번 직접 배송은 주문 접수된 이유식을 발송할 택배 섭외조차 사실상 불가한 상황임에도 불구하고, 베이비본죽 이유식을 먹는 아이들에게는 주식(主食)인 이유식을 제때에 전달하고자 긴급하게 결정했다.

직접 배송 지역은 배송에 차질이 있는 울산 지역 주문 건으로, 지난 25일에 이어 28일 각각 두 차례 진행된다. 임직원과 추가로 고용한 배송 직원이 울산 지역에 직접 가서 주문 고객에게 이유식을 전달하는 방식이다.

베이비본죽은 파업 등 외부적 요인으로 인한 이유식 전달의 불안정성을 해소하기 위한 배송 서비스를 개선 및 강화에 역량을 집중하고 있다. 지난해에는 새벽배송 서비스를 시작해 수도권 새벽배송과 전국 우체국 택배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으며, 추후 이와 같이 반복되는 배송 공백에도 영향을 받지 않도록 배송 서비스를 보완해 갈 계획이다.

베이비본죽 관계자는 "베이비본죽 이유식을 잘 먹는 아이들이 외부적 요인으로 소중한 한 끼를 제때 이용할 수 없게 되어 엄마와 아빠가 애태우며 걱정하는 일이 없도록 직접 배송 서비스를 결정했다"며 "앞으로도 베이비본죽은 프리미엄 식자재 선별부터 정성껏 만든 이유식을 아이들에게 전달하기까지 전 과정에서 차별화된 서비스를 선보일 것"이라고 말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chkim@newsis.com

많이 본 기사

이 시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