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尹 대통령, 취임 첫 주말 백화점 구두 사고 시장 빈대떡 포장(종합2보)

등록 2022.05.14 19:54:43수정 2022.05.14 20:14:18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기사내용 요약

자택 '아점' 후 신세계백화점서 구두 구입
"굽 없으면서 양복 잘 어울리는 신발 선호"
"광장시장 마약김밥과 칼국수 자주 먹어"
남산한옥마을 들렀다 귀가 후 빈대떡 저녁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 전진환 기자 = 윤석열 대통령이 취임 첫 주말인 14일 배우자 김건희 여사와 비공식 외부 일정으로 광장시장과 강남의 한 백화점을 방문했다. 먼저 서울 종로구 광장시장을 찾아 빈대떡과 떡볶이, 순대 등을 구입해 포장했다. 이어 반포 고속터미널 옆에 있는 신세계백화점 강남점에서 구두 한 켤레를 구입했다. 예정에 없던 비공식 일정으로 최소한의 경호 인력만 함께 한것으로 알려졌다. (사진=독자 제공)2022.05.14.  photo@newsis.com *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뉴시스]김지훈 기자 = 윤석열 대통령은 취임 첫 주말인 14일 배우자 김건희 여사와 비공식 외부 일정을 가졌다. 경호 인력은 최소한으로 동행했다.

대통령실에 따르면 윤 대통령 내외는 백화점에서 신발을 사고, 광장시장과 남산 한옥마을을 방문했다.

이날 오전 집에서 '아점'을 먹은 윤 대통령 내외는 서초구 자택 근처의 신세계백화점 강남점에서 구두 한 켤레를 샀다.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 전진환 기자 = 윤석열 대통령이 취임 첫 주말인 14일 배우자 김건희 여사와 비공식 외부 일정으로 광장시장과 강남의 한 백화점을 방문했다. 먼저 서울 종로구 광장시장을 찾아 빈대떡과 떡볶이, 순대 등을 구입해 포장했다. 이어 반포 고속터미널 옆에 있는 신세계백화점 강남점에서 구두 한 켤레를 구입했다. 예정에 없던 비공식 일정으로 최소한의 경호 인력만 함께 한것으로 알려졌다. (사진=독자 제공)2022.05.14.  photo@newsis.com *재판매 및 DB 금지

대변인실 관계자는 "윤 대통령은 굽이 거의 없어 발이 편하면서도 양복에 잘 어울리는 신발을 좋아한다고 한다"며 "지금 신고 있는 신발은 3년 전에 샀는데 오래 신었더니 너무 낡아 새 신발을 마련한 것"이라고 설명했다.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 전진환 기자 = 윤석열 대통령이 취임 첫 주말인 14일 배우자 김건희 여사와 비공식 외부 일정으로 광장시장과 강남의 한 백화점을 방문했다. 먼저 서울 종로구 광장시장을 찾아 빈대떡과 떡볶이, 순대 등을 구입해 포장했다. 이어 반포 고속터미널 옆에 있는 신세계백화점 강남점에서 구두 한 켤레를 구입했다. 예정에 없던 비공식 일정으로 최소한의 경호 인력만 함께 한것으로 알려졌다. (사진=독자 제공)2022.05.14.  photo@newsis.com *재판매 및 DB 금지

최소한의 경호 인력만 배치돼 백화점을 찾은 시민들은 윤 대통령이 신발 매장에서 쇼핑하는 모습을 구경할 수 있었다. 

윤 대통령 내외는 백화점 쇼핑을 마친 뒤 종로구 광장시장을 찾았다.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 전진환 기자 = 윤석열 대통령이 취임 첫 주말인 14일 배우자 김건희 여사와 비공식 외부 일정으로 광장시장과 강남의 한 백화점을 방문했다. 먼저 서울 종로구 광장시장을 찾아 빈대떡과 떡볶이, 순대 등을 구입해 포장했다. 이어 반포 고속터미널 옆에 있는 신세계백화점 강남점에서 구두 한 켤레를 구입했다. 예정에 없던 비공식 일정으로 최소한의 경호 인력만 함께 한것으로 알려졌다. (사진=독자 제공)2022.05.14.  photo@newsis.com *재판매 및 DB 금지

이 관계자는 "윤 대통령은 산보를 좋아해 서울 곳곳을 많이 걸어다녔는데 광장시장에 있는 마약김밥과 칼국수를 자주 먹었다고 한다"며 "광장시장에서 늦은 점심을 먹을 예정이었다. 그런데 단골식당에 사람이 너무 많아 빈대떡, 떡볶이, 순대, 만두 등을 사서 나왔다"고 했다.

윤 대통령은 남산 한옥마을을 한 바퀴 돈 다음 집을 돌아가 광장시장에서 사 간 음식으로 저녁식사를 했다고 이 관계자는 밝혔다.

이 관계자는 "이번 일정은 최소한의 경호인력만 함께 했다"고 밝혔다.


◎공감언론 뉴시스 jikime@newsis.com

많이 본 기사

이 시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