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野, 30일 의원총회…국회의장단 단독선출 논의

등록 2022.06.30 05:30:00수정 2022.06.30 08:34:43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기사내용 요약

7.1 임시국회 소집일 하루 전 의원총회 개최
'국회 정상화' 강조… 의장단 단독 선출 시사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 최진석 기자 = 우상호 더불어민주당 비상대책위원장이 29일 오전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열린 비상대책위원회의에서 발언을 하고 있다. (공동취재사진) 2022.06.29. photo@newsis.com



[서울=뉴시스]홍연우 기자 = 더불어민주당은 30일 의원총회를 열고 국회의장단 단독 선출을 논의한다.

민주당은 7월1일 임시국회 소집일 하루 전인 이날 오후 3시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의원총회를 개최한다.

이날 의원총회는 내달 1일 임시국회 소집 이후 국회의장단부터 선출하는 방안 등 본회의에 임하는 전략에 관해 당내 의견을 수렴하는 자리가 될 것으로 보인다.

앞서 우상호 비상대책위원장은 29일 오전 국회에서 열린 비대위 회의에서 "박홍근 원내대표가 필리핀까지 가서 회담할 수도 없고 이제 (국회) 정상화를 위한 결단의 시간이 다가오고 있다"며 "국회의장단 선거라도 진행해서 국회 운영의 시작을 열어야 할 때가 온 거 같다고 판단하고 있다"고 밝힌 바 있다.

박홍근 원내대표 역시 같은 날 오후 열린 6.1 지방선거 자치단체장 당선자 워크숍 뒤 기자들과 만나 "비상대책위원회에서 사전에 의견을 들어보니 당내 의견들은 계속 국민의힘이 입장 변화가 없다면 부득이 민생 등 시급한 현안 처리와 인사청문회의 진행을 위해서라도 국회의장만큼은 선출해야 하지 않겠냐는 의견이 압도적으로 다수"라며 "30일 의원총회를 열어서 의견을 들어보고 당내 지도부 이야기를 들어서 내달 1일 본회의를 어떻게 할 건지 입장을 정하게 될 것"이라고 말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hong15@newsis.com

많이 본 기사

이 시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