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필립모리스·삼성물산 등 '기업 안전보건관리' 우수사례

등록 2022.07.06 13:30:00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기사내용 요약

산업안전보건 강조주간 맞아 우수사례 발표회
부산환경공단·한국남동발전 등 4개 기업 소개

associate_pic

[고양=뉴시스] 추상철 기자 = 2022 국제안전보건전시회가 열린 지난 4일 오전 경기 고양시 킨텍스 전시장에서 안전 장비가 전시돼 있다. 2022.07.04. scchoo@newsis.com

[서울=뉴시스] 김지현 기자 = 고용노동부는 6일 한국필립모리스, 삼성물산, 부산환경공단, 한국남동발전을 기업의 안전보건관리체계 이행 우수사례로 선정했다.

고용부는 이날 오후 일산 킨텍스에서 기업 안전보건관리 우수사례 발표회를 가졌다. 이번 행사는 산업안전보건 강조주간을 맞아 개최됐다.

중대재해처벌법에서 경영책임자의 의무로 규정하고 있는 안전보건관리체계를 모범적으로 운영하고 있는 사례를 제조업, 건설업, 공공 및 발주처, 기타업종 등 분야별로 소개했다.

한국필립모리스 양산공장은 각 공정별 위험요인을 주기적으로 파악하고 연간 목표를 수립해 개선 여부를 실시간으로 확인하고 있다. 또 소통창구를 운영해 안전 개선 의견을 수렴하고 있다.

삼성물산은 안전을 경영의 제1원칙으로 선언하고 안전보건조직 강화, 정보기술(IT) 활용 위험관리 모니터링, 안전 최우선 설계·공법 선정, 근로자 작업중지권 보장, 협력사 안전보건 컨설팅 지원 등을 추진하고 있다.

부산환경공단은 안전사고 없는 공공기관을 만들기 위해 안전보건 경영방침을 제정하고, 전담조직인 안전관리처를 신설했다. 정기적인 위험성평가 실시, 안전보건관리책임자 및 관리감독자 평가를 통해 실질적인 관리가 이뤄지도록 했다.

한국남동발전 역시 안전경영방침과 전담조직을 만들고 관련 인력과 안전 예산을 증액했다. 이와 함께 협력업체의 안전보건관리 강화를 위해 건설기계 유도자 상시 배치, 안전관리 전담인력 인건비 지원 등 제도를 운영하고 있다.

4개 기업의 발표 자료는 안전보건공단(www.kosha.or.kr)과 중대재해처벌법 누리집(www.koshasafety.co.kr)에서 볼 수 있다.

김규석 고용부 산재예방감독정책관은 "안전보건관리체계 구축 및 이행은 중대재해법에서 규정하고 있는 경영책임자의 안전·보건 확보 의무의 핵심 사항"이라며 "오늘 발표회를 계기로 많은 기업에서 안전보건관리체계 이행 방법론을 공유해 안전문화가 산업현장에 안착되기를 바란다"고 밝혔다.


◎공감언론 뉴시스 fine@newsis.com

많이 본 기사

이 시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