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여야, 내일 오후 4시 2+2 예산안 협의 첫 회의

등록 2022.12.03 14:44:45수정 2022.12.03 15:18:20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기사내용 요약

민주당 김성환·박정, 국민의힘 성일종·이철규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 전진환 기자 = 주호영(왼쪽) 국민의힘 원내대표와 박홍근 더불어민주당 원내대표가 2일 오전 서울 여의도 국회의장실에서 여야 원내대표 회동을 마치고 나와 각각 기자들에게 발언하고 있다. 2022.12.02. amin2@newsis.com


[서울=뉴시스] 임종명 기자 = 여야가 오는 4일 2+2 협의체 첫 회의를 통해 대치 국면에 막힌 내년도 예산안 심의에 돌입한다.

더불어민주당은 3일 문자메시지를 통해 이같은 내용을 공지했다.

2+2 협의체는 전날(2일) 김진표 국회의장과 여야 원내대표 회동 결과 도출된 것으로, 민주당과 국민의힘 정책위의장과 양당 예산결산특별위원회 간사가 참여한다. 이들이 남은 감액, 증액 또는 예산 부수 법안 관련 쟁점 해소를 위한 협의를 이어갈 예정이다.

오는 5일까지 2+2 협의체에서 이견이 해소되면 그즈음 예산안을 처리하고, 이견이 해소되지 않으면 원내대표들이 직접 나서서 이때까지 진행되고도 남은 쟁점들을 해소하는 식으로 진행된다.

오는 4일 회의는 오후 4시 국회 의원회관에서 모두발언 공개 후 비공개로 진행되며, 민주당 김성환 정책위의장과 박정 예결위 간사, 국민의힘 성일종 정책위의장과 이철규 예결위 간사가 참석할 예정이다


◎공감언론 뉴시스 jmstal01@newsis.com

많이 본 기사

이 시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