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강변북로는 '자전거 천국'…서울 자전거 대행진 개최 [뉴시스Pic]

등록 2023.05.21 09:54:08수정 2023.05.21 10:46:05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서울=뉴시스] 김금보 기자 = 21일 오전 서울 종로구 광화문광장에서 열린 '2023 서울자전거대행진'에 참가한 시민들이 출발 하고 있다. 2023.05.21. kgb@newsis.com

[서울=뉴시스] 김금보 기자 = 21일 오전 서울 종로구 광화문광장에서 열린 '2023 서울자전거대행진'에 참가한 시민들이 출발 하고 있다. 2023.05.21. [email protected]


[서울=뉴시스]박주성 김금보 권혁진 기자 = 21일 오전 서울 종로구 광화문광장에서 열린 '2023 서울자전거대행진'에 참가한 시민들이 출발 하고 있다.

올해로 15회째를 맞이하는 서울 자전거 대행진은 친환경 교통수단인 자전거 활성화 및 안전한 이용을 알리기 위한 행사로 꾸준한 사랑을 받고 있다.

주행 거리는 광화문광장부터 강변북로, 월드컵공원까지 약 21㎞다. 순위보다는 자전거 자체를 즐길 수 있도록 비경쟁 주행으로 진행된다.

참가자들은 광화문광장 놀이마당에서 오전 8시부터 상급자, 중급자, 초급자(시속 25~15㎞)로 그룹을 나눠 주행을 시작한다.

[서울=뉴시스] 김금보 기자 = 21일 오전 서울 종로구 광화문광장에서 열린 '2023 서울자전거대행진'에 참가한 시민들이 출발 하고 있다. 2023.05.21. kgb@newsis.com

[서울=뉴시스] 김금보 기자 = 21일 오전 서울 종로구 광화문광장에서 열린 '2023 서울자전거대행진'에 참가한 시민들이 출발 하고 있다. 2023.05.21. [email protected]

[서울=뉴시스] 김금보 기자 = 21일 오전 서울 종로구 광화문광장에서 열린 '2023 서울자전거대행진'에 가족이 이색자전거를 타고 있다. 2023.05.21. kgb@newsis.com

[서울=뉴시스] 김금보 기자 = 21일 오전 서울 종로구 광화문광장에서 열린 '2023 서울자전거대행진'에 가족이 이색자전거를 타고 있다. 2023.05.21. [email protected]

[서울=뉴시스] 김금보 기자 = 21일 오전 서울 종로구 광화문광장에서 열린 '2023 서울자전거대행진'에 참가자들이 이색자전거를 타고 있다. 2023.05.21. kgb@newsis.com

[서울=뉴시스] 김금보 기자 = 21일 오전 서울 종로구 광화문광장에서 열린 '2023 서울자전거대행진'에 참가자들이 이색자전거를 타고 있다. 2023.05.21. [email protected]

[서울=뉴시스] 김금보 기자 = 21일 오전 서울 종로구 광화문광장에서 열린 '2023 서울자전거대행진'에서 한 참가자가 반려견과 함께 자전거를 타고 있다. 2023.05.21. kgb@newsis.com

[서울=뉴시스] 김금보 기자 = 21일 오전 서울 종로구 광화문광장에서 열린 '2023 서울자전거대행진'에서 한 참가자가 반려견과 함께 자전거를 타고 있다. 2023.05.21. [email protected]

[서울=뉴시스] 김금보 기자 = 21일 오전 서울 종로구 광화문광장에서 열린 '2023 서울자전거대행진'에 참가한 시민들이 즐거워 하고 있다. 2023.05.21. kgb@newsis.com

[서울=뉴시스] 김금보 기자 = 21일 오전 서울 종로구 광화문광장에서 열린 '2023 서울자전거대행진'에 참가한 시민들이 즐거워 하고 있다. 2023.05.21. [email protected]

[서울=뉴시스] 김금보 기자 = 21일 오전 서울 종로구 광화문광장에서 열린 '2023 서울자전거대행진'에서 참가자들이 세종대로를 지나고 있다. 2023.05.21. kgb@newsis.com

[서울=뉴시스] 김금보 기자 = 21일 오전 서울 종로구 광화문광장에서 열린 '2023 서울자전거대행진'에서 참가자들이 세종대로를 지나고 있다. 2023.05.21. [email protected]




◎공감언론 뉴시스 [email protected], [email protected], [email protected]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