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군 정찰위성, 발사체 정상분리…목표궤도 진입

등록 2023.12.02 03:51:30수정 2023.12.02 06:59:29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서울=뉴시스] 한국시각 2일 새벽 3시 19분경 미국 캘리포니아주 반덴버그 우주군기지에서 우리 군 최초의 군사정찰위성 1호기를 탑재한 '팰컨9' 발사체가 발사됐다. (사진=스페이스X 제공) 2023.12.02. photo@newsis.com *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뉴시스] 한국시각 2일 새벽 3시 19분경 미국 캘리포니아주 반덴버그 우주군기지에서 우리 군 최초의 군사정찰위성 1호기를 탑재한 '팰컨9' 발사체가 발사됐다. (사진=스페이스X 제공) 2023.12.02. photo@newsis.com *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뉴시스] 옥승욱 기자 = 2일 새벽 우리 군이 최초로 발사한 군사정찰위성이 발사체에서 정상 분리돼 목표궤도에 진입하는데 성공했다.

국방부에 따르면 우리 군 군사정찰위성 1호'가 한국시각 12월 2일 새벽 3시 19분경 미국 반덴버그 우주군기지에서 발사됐다. 정찰위성은 발사 후 14분 만인 3시 33분경 발사체로부터 분리돼 목표궤도에 정상 진입했다.

군사정찰위성 1호는 미 스페이스X의 팰콘-9 발사체에 실렸다. 팰콘-9은 2단 액체 추진(케로신+액체산소) 로켓이다. 세계 유일의 재사용 발사체로 발사 성공률은 99.2%에 달한다. 올해 8월 기준 246회 발사 가운데 244회를 성공했다.

군 당국은 발사 이후 1시간여가 지나면 해외지상국과 최초로 교신을 시도한다. 국내 지상국과의 교신은 발사 이후 6시간 정도가 흐른 뒤 이뤄질 예정이다.


◎공감언론 뉴시스 okdol99@newsis.com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