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한국조지메이슨대, 국제교육개발 NGO ‘온해피’와 협약

등록 2021.12.09 15:01:27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기사내용 요약

인천지역 교육의 질 향상에 기대
국내외 교육 소외계층 대상 교육정책 개발에 박차

associate_pic


[인천=뉴시스] 김동영 기자 = 한국조지메이슨대학교(George Mason University Korea)가 국제교육개발 NGO 온해피와 교육 기회 확대를 위한 양해각서 (MOU) 협약식을 가졌다고 9일 밝혔다.

한국조지메이슨대학교와 온해피는 이번 협약으로 교육적, 체험적인 학습 활동 및 전문성 향상을 위해 학생들에게 인턴십과 체험학습, 해외 봉사를 지원할 예정이다.

국제교육개발 NGO 온해피는 '교육의 질' 향상을 목표로 인천 최초의 외교부 소관 국제교육개발 NGO(비정부기구)로 국내외 빈곤지역으로부터 교육혜택을 받지 못하는 아동과 함께, 소외계층과 소통할 수 있는 다양한 프로그램을 기획, 진행하고 있다.

2017년에는 유엔 경제사회이사회(ECOSOC)의 특별협의지위를 획득해 국제교육개발 NGO로 자리매김하면서 우간다, 케냐, 에티오피아, 필리핀, 몽골 등에 교육정책 개선방안 마련에 힘을 쏟고 있다.

로버트 메츠(Robert Matz) 한국조지메이슨대학교 대표는 “온해피와 교육 기회 확대를 위한 협약을 맺게 되어 기쁘다”며, “향후 적극적인 상호협력을 통해 국제교육 개발, NGO 온해피와의 교류 등 다양한 협력으로 미래 인재 양성과 학생들의 교육 기회 확대에 도움이 될 수 있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dy0121@newsis.com

많이 본 기사

이 시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