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이준석, 김건희 의혹에 "최대한 낮은 자세로 국민께 양해구할 것"

등록 2021.12.20 09:44:33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기사내용 요약

"집권당의 희한한 네거티브 공세…국민이 심판해달라"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 전신 기자 = 이준석 국민의힘 상임선거대책위원장. (공동취재사진) 2021.12.09. photo@newsis.com

[서울=뉴시스] 박준호 권지원 기자 = 국민의힘 상임선대위원장인 이준석 당대표는 20일 "이번 선거에서도 현명하신 국민들께서 집권여당의 네거티브 공세라는 희한한 상황을 꼭 심판해주실 거라 생각한다"고 말했다.

이 대표는 이날 국회에서 열린 중앙선거대책위원회의에서 "지난 서울시장과 부산시장 보궐선거에서도 민주당이 본인들의 실책을 네거티브로 돌파하려 했지만 결국에는 큰 실패로 귀결됐다"며 이같이 밝혔다.

그는 "연말연시 기간 중에, 특히 여론을 좀 만들기 위한 그런 여러가지 네거티브성 의혹 제기가 있을 수 있다"며 "항상 겸손한 자세로 대응하는 형태로 저희가 가도록 하겠고, 집권여당은 이렇게 선거를 네거티브 혼탁전으로 만든 것에 대해 상당한 책임감을 느껴야 한다"고 쏘아붙였다.

이 대표는 "우리 국민들은 문재인 정부 실정을 지난 4년 동안 묵묵히 버텨오셨고 이번 선거에서 그것을 심판하기 위한 한표를 행사하실 것"이라며 "그렇기 때문에 네거티브로 이것을 극복하려는 시도는 꼭 우리 국민들께서 심판해주실 것으로 믿는다"고 했다.

윤석열 후보 배우자 김건희씨의 허위 경력 논란에 대해선 "만약에 최근 상황이 국민 눈높이에 부족한 지점이 있다고 한다면 저희 선대위는 최대한 낮은 자세로, 겸손한 자세로 국민들에게 해명하고 양해를 구하는 과정을 거칠 것"이라고 밝혔다.

다만 이 대표는 "저희가 그 내용에 대해서 후보측도, 선대위차원에서도 사실검증을 진행하는 과정 중에 있다"며 "일부 사실은 또 이미 민주당에서 과장 또는 허위로 제기했던 의혹임이 밝혀졌다"고 덧붙였다.


◎공감언론 뉴시스 pjh@newsis.com, leakwon@newsis.com

많이 본 기사

이 시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