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세종텔 보안솔루션 '트로이컷', 정부 지원사업 공급기업 선정

등록 2022.05.25 09:09:10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기사내용 요약

KISA, 기업별 업종·IT자산 현황을 고려 컨설팅…최대 600만원 지원
트로이컷, 신규·변종 랜섬웨어 대응…해킹 선제적 차단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 세종텔레콤의 보안솔루션 트로이컷이 중소벤처기업부, 한국인터넷진흥원(KISA)에서 주관하는 지원사업 공급기업에 선정됐다. (사진=세종텔레콤 제공) 2022.5.25 *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뉴시스】심지혜 기자 = 세종텔레콤이 중소기업을 위한 ‘랜섬웨어 보안관’으로 나선다.

세종텔레콤은 보안솔루션 트로이컷이 중소벤처기업부, 한국인터넷진흥원(KISA) 등 정부 기관에서 주관하는 지원사업 공급기업에 선정됐다고 25일 밝혔다.

트로이컷은 별도의 구축비용 없이 PC에서 간편하게 이용이 가능한 엔드포인트 보안 솔루션이다. 사용자의 키보드, 마우스 입력 동작을 분석해 기업의 정보 유출이나 서버 삭제 등 공격행위가 있을 시 즉시 차단해 피해를 방지 할 수 있다.

KISA 주관의 ‘2022년 정보보호 컨설팅 및 보안솔루션 도입 지원사업’은 중소기업 600개사를 대상으로 진행한다. 기업이 자발적으로 정보보호를 구축하고 투자 기반을 마련할 수 있도록 기업별 업종 및 IT자산 현황을 고려해 정보보호 컨설팅을 제공한다. 컨설팅 결과를 기반으로 보안솔루션을 추천하는 맞춤형 지원 사업을 지향한다. 기업 당 최대 600만원까지 지원하며, 자부담금은 10%다.

중소벤처기업부가 주관하는 ‘2022년 비대면 서비스 바우처 사업’은 비대면 서비스 상품을 구매하고자 하는 수요기업과 공급기업을 오픈마켓 형태의 서비스로 제공하며 최대 400만원(30% 자부담금 포함)의 바우처를 지원한다.

강효상 세종텔레콤 통신사업본부장은 "트로이컷은 수천 수만개의 변종 랜섬웨어가 파생 및 진화하더라도 사용자의 입력 유무를 판단한다"며 "악성 행위를 선제적으로 방어, 대응하는 엔드포인트로 중소기업에게는 정보보호 노출을 최소화 할 수 있다"고 말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siming@newsis.com

많이 본 기사

이 시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