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고양시, 노후 공동주택 리모델링 안전진단 비용 지원

등록 2023.09.25 08:32:36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고양시청사.(사진=고양시 제공)

고양시청사.(사진=고양시 제공)

[고양=뉴시스] 송주현 기자 = 경기 고양시는 15년 이상 노후화된 공동주택 리모델링 추진 단지를 대상으로 안전진단 비용 지원을 지원한다고 25일 밝혔다.

시는 최대 3억 원 이내에서 지원 중이다.

현재 공동주택 리모델링을 추진하는 일산서구 문촌마을 16단지가 1차 안전진단 용역비 3억 원을 지원받아 지난 8월에 1차 안전진단 용역을 신속하게 마무리했다.

시는 또 2018년 수립된 고양시 리모델링 기본계획을 바탕으로 한 리모델링 주택사업이 신속하게 진행될 수 있도록 지난해 6월부터 리모델링 재정비 용역을 추진하고 있다.

리모델링 재정비 용역은 ▲생활권별 리모델링 대상 공동주택 및 기반시설 현황 검토 ▲세대수 증가형 리모델링으로 인한 도시과밀 및 이주수요 집중에 대한 체계적 관리방안 마련 등을 위해 실시된다.

고양시 관계자는 "준공 이후 30년이 도래해 노후한 1기 신도시를 중심으로 리모델링 사업이 원활히 추진될 수 있도록 다양한 공공 지원사업을 추진할 것"이라고 말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atia@newsis.com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