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윤재옥, 강서구청장 보궐선거 비용에 "공적사명감 갖고 일하다 생긴 일"

등록 2023.10.01 14:26:19수정 2023.10.01 14:30:03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김태우 후보 비리나 개인적 잘못으로 비용 발생했다 보지 않아"

"강서구청장 보궐선거, 투표율이 승부의 핵심"

[서울=뉴시스] 조성봉 기자 = 윤재옥 국민의힘 원내대표가 27일 오전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열린 비상 의원총회에서 발언을 하고 있다. 2023.09.27. suncho21@newsis.com

[서울=뉴시스] 조성봉 기자 = 윤재옥 국민의힘 원내대표가 27일 오전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열린 비상 의원총회에서 발언을 하고 있다. 2023.09.27. suncho21@newsis.com


[서울=뉴시스] 이지율 기자 = 윤재옥 국민의힘 원내대표는 1일 서울 강서구청장 보궐선거로 약 40억 원의 선거 비용이 발생한 것 관련해 "보궐선거로 인해 비용이 발생한 건 틀림없지만 김태우 후보가 공익제보자로 공적인 사명감을 가지고 (일을 하다) 생긴 일"이라고 밝혔다.

윤 원내대표는 이날 오전 강서구 공항대로에 소재한 김 후보 선거사무소를 격려 방문한 뒤 기자들과 만나 "비리나 개인적 잘못으로 비용이 발생했다고 보지 않는다"며 "아마 김 후보도 그런 취지로 이야기 한 거 같은데 지역 주민들도 그 취지나 상황에 대해 이해해줄 것으로 생각한다"고 말했다.

앞서 김태우 국민의힘 강서구청장 후보는 지난 28일 선거대책위원회 출정식에서 '보궐선거 비용 40억원 책임' 공세에 대해 "(1년에 1000억원 넘게) 벌어드리기 위한 수수료 정도로 애교 있게 봐주시면 감사하겠다"고 말해 야권의 반발을 샀다.
 
윤 원내대표는 강서구청장 보궐선거 여론조사 관련해선 "재보궐 선거는 여론조사라는 게 별 의미가 없다"며 "투표율이 먼저고 자기편을 얼마나 투표장에 가게 하느냐가 승부의 핵심"이라고 했다.

이어 "여론조사라는 데이터에 현되지 말고 우리가 지역 주민에게 약속할 사항을 어떻게 지킬것인가 잘 설명하고 우리를 지지하는 유권자가 한 분이라도 더 투표장에 갈 수 있게 설득하고 홍보해야 한다"며 "우리 전당원이, 선거 캠프에 종사하는 모든 분이 힘을 모으면 반드시 이길 수 있다"고 강조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jool2@newsis.com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