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최수민 "子 차태현, 여의도 아파트 사줘…무릎 꿇고 기도"

등록 2023.12.05 08:02:32수정 2023.12.05 13:56:30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서울=뉴시스] 4일 방송된 채널A 예능물 '절친 토큐멘터리 4인용식탁' 화면. (사진=채널A 제공) 2023.12.05. photo@newsis.com *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뉴시스] 4일 방송된 채널A 예능물 '절친 토큐멘터리 4인용식탁' 화면. (사진=채널A 제공) 2023.12.05. photo@newsis.com *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뉴시스]추승현 기자 = 성우 겸 배우 최수민이 아들인 배우 차태현의 효심에 감격했다.

최수민은 4일 방송된 채널A 예능물 '절친 토큐멘터리 4인용식탁'에서 과거 남편의 사업 실패로 어려웠던 시절을 털어놨다.

그는 "집을 다 내놓고 형님 댁에서 6년을 살았다. 23평에 8명이 살았다"고 했다. "양말도 다 꿰매서 신겼다. 그런데 저는 너무 감사했다"며 "형님이 다 해주시는 거다. 속옷까지 다 빨아 주시고, 저는 마음대로 일했다"고 했다.

최수민은 "아이들도 (가난을) 하나도 부끄러워하지 않아서 너무 감사했다"고 강조했다. 배우 장광이 "나중에 여의도에 아파트를 사줬다고?"라고 묻자, 최수민은 "태현이가 사줬다"고 답했다. 배우 전성애는 "깜짝 놀랐다. 그 높은 좋은 집을 태현이가 사줬다고"라며 효심을 칭찬했다. 최수민은 "그날 아침 새벽에 눈떠서 무릎 꿇고 기도했다. '하나님 제가 여기서 살아도 돼요?'라고"라며 "너무 감사하다"고 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chuchu@newsis.com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