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애플 아이폰·애플워치 디자인 책임자 사임"

등록 2023.12.09 11:03:40수정 2023.12.09 11:07:28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사임 이유는 안 알려져…애플 주가는 보합세

[뉴욕=AP/뉴시스]애플의 디자인 책임자가 회사를 떠나는 것으로 전해졌다. 사진은 미국 뉴욕 그랜드 센트럴 터미널 근처에 있는 애플 로고. 2023.12.9

[뉴욕=AP/뉴시스]애플의 디자인 책임자가 회사를 떠나는 것으로 전해졌다. 사진은 미국 뉴욕 그랜드 센트럴 터미널 근처에 있는 애플 로고. 2023.12.9

[서울=뉴시스] 최현호 기자 = 아이폰 등의 외관을 담당해 온 애플의 디자인 책임자가 회사를 떠나는 것으로 전해졌다.

8일(현지시간) 야후파이낸스와 블룸버그통신에 따르면 아이폰, 애플워치, 에어팟 등의 디자인을 담당해 온 탕 탄 디자인 부문 부사장이 내년 2월 애플을 떠날 예정이다.

탄 부사장이 사임한다는 것은 애플이 디자인팀 내 인력에 변동을 준다는 것으로 볼 수 있다고 외신들은 설명했다.

이 소식 이후 애플의 주가는 상대적으로 보합세를 보였다.

탄 부사장의 사임 이유는 알려지지 않았다.

애플의 디자인 팀은 2019년 당시 디자인 책임자 조니 아이브가 떠난 이후 몇 년 간 일련의 변화를 겪어왔다고 외신들은 언급했다.

아이브의 경우 지난해까지 자신의 디자인 회사를 통해 애플과 협력 관계를 유지해 왔다.

올해 애플 임원의 사임은 하드웨어 기술 담당 스티브 호텔링 부사장에 이어 두번째다. 호텔링 부사장은 터치ID, 페이스ID, 디스플레이 등을 맡아왔으며 며칠 전 회사를 떠났다.


◎공감언론 뉴시스 wrcmania@newsis.com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