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수영 황선우, 자유형 200m 준결승 진출…3회 연속 메달 도전(종합)

등록 2024.02.12 18:42:23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황선우 "준결승에서 더 나은 레이스와 몸 상태 보여줘야"

이호준, 자유형 200m 준결승행…이주호, 배영 100m 예선 통과

[김천=뉴시스] 이무열 기자 = 황선우(강원도청)가 27일 경북 김천실내수영장에서 열린 2024 수영 국가대표 선발대회 남자 자유형 200m 결승 경기에서 1위로 결승선에 도착한 뒤 전광판을 바라보며 자신의 기록을 확인하고 있다. 황선우는 이날 경기에서 1분45초68의 기록으로 1위를 차지했다. 2023.11.27. lmy@newsis.com

[김천=뉴시스] 이무열 기자 = 황선우(강원도청)가 27일 경북 김천실내수영장에서 열린 2024 수영 국가대표 선발대회 남자 자유형 200m 결승 경기에서 1위로 결승선에 도착한 뒤 전광판을 바라보며 자신의 기록을 확인하고 있다. 황선우는 이날 경기에서 1분45초68의 기록으로 1위를 차지했다. 2023.11.27. lmy@newsis.com


[서울=뉴시스]박윤서 기자 = 한국 수영의 간판 황선우(강원도청)가 세계수영선수권대회 남자 자유형 200m 준결승에 진출했다.

황선우는 12일(한국시간) 카타르 도하 어스파이어돔에서 열린 '2024 국제수영연맹 세계선수권대회' 남자 자유형 200m 예선 7조에서 1분46초99의 기록으로 터치패드를 찍었다.

예선 전체 67명 중 11위에 오른 황선우는 상위 16명에게 주는 준결승 진출권을 확보했다.

한국 선수 최초로 세계선수권 2회 연속 메달을 목에 걸었던 황선우는 이번 대회에서 3회 연속 메달 수확에 도전한다.

2022년 부다페스트 대회 결승에서 1분44초47의 한국 신기록을 작성하며 은메달을 차지했고, 지난해 후쿠오카 대회에서는 이 기록을 1분44초42로 단축하면서 동메달을 획득했다.

황선우는 개인 첫 세계선수권 금메달을 노려볼 만하다. 다비드 포포비치(루마니아), 매튜 리처즈, 톰 딘(이상 영국) 등 정상급 선수들이 자유형 200m 예선에 출전하지 않았다. 앞서 포포비치는 2024 파리 올림픽에 전념하기 위해 대회 불참을 택했다.

경기 후 황선우는 "호주 전지훈련을 거치고 첫 메이저 대회인 세계선수권에 출전했는데 목표를 파리 올림픽으로 잡아서 현재 몸 상태는 70~80%다. 컨디션을 잘 유지해서 준결승에서도 좋은 모습 보여드리겠다"고 말했다.

남자 자유형 200m 준결승은 13일 오전 2시11분에 벌어지고, 결승은 14일 오전 1시에 열린다. 황선우는 "예선을 통과하면서 잘 마쳤다. 준결승에서는 예선보다 더 나은 레이스와 몸 상태를 보여줘야 한다. 좋은 기록을 보여드릴 수 있게 하겠다"고 각오를 전했다.

함께 출전한 이호준(제주시청)은 1분46초97로 전체 10위에 오르며 예선을 통과했다.

이호준은 "호주 전지훈련을 거치고 처음 뛰는 경기였다. 몸 상태나 실전 감각이 100%가 아니어서 레이스를 할 때 고전했다"며 "잘 보완해서 결승 진출에 도전하겠다"고 밝혔다.

이어 "결승에 가려면 준결승보다 좋은 성적으로 마무리해야 한다. 나보다 뛰어난 경쟁자들이 앞에 있다. 준결승도 결승에 임하는 마음으로 도전적으로 임하겠다"고 포부를 드러냈다.

독일 선수가 나란히 예선 전체 1, 2위에 올랐다. 황선우(1분44초40)에 이어 이번 대회 남자 자유형 200m에서 엔트리 기록 2위(1분44초79)인 루카스 마르텐스가 1분45초74로 1위에 등극했고, 라파엘 미로슬라프는 1분45초89로 2위에 자리했다.

황선우의 경쟁자인 루크 홉슨(미국)은 1분46초54의 기록으로 5위에 이름을 올렸고, 황선우와 함께 7조에서 레이스를 펼친 마쓰모토 가즈히로(일본)는 1분46초84로 8위를 마크했다.

남자 배영 100m 예선에서는 이주호(서귀포시청)가 53초81로 전체 53명 중 8위에 올라 준결승 진출권을 거머쥐었다. 준결승은 13일 오전 1시17분부터 펼쳐진다.

여자 배영 100m 예선에 출전한 송재윤(서울체고)과 여자 평영 100m 예선에 참가한 문수아(서울체고)는 각각 25위(1분02초74), 28위(1분09초93)에 그쳐 준결승행이 불발됐다.


◎공감언론 뉴시스 donotforget@newsis.com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