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도권 > 경기북부

국악+트로트 무대 '김영임·김용임 함께하는 희희낙락'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등록 2020-10-29 16:24:57
associate_pic

[의정부=뉴시스] 배성윤 기자 = 의정부문화재단이 기획공연 '김영임 & 김용임과 함께하는 희희낙락' 콘서트를 대면 공연으로 재개한다.

지난 8월 코로나19 2.5단계 격상 이후 모든 기획공연과 주요 축제가 취소·연기되고 비대면 온라인 공연으로 전환해 추진한 지 3개월여 만에 다시 대면공연을 한다.

경기명창 김영임의 '희희낙락' 콘서트는 11월6일 오후 8시 의정부예술의전당 대극장에서 펼쳐진다.

‘전통’이라는 다소 어렵고 낯선 단어를 ‘오늘’이라는 현실로, ‘친근함’이라는 이웃으로 이끌어 온 주인공이다. 또한 ‘민요’라는 장르를 자연스럽게 이 시대의 모든 이들에게 되돌려 준 주역이며, 진정한 우리 것 찾기를 실천토록 한 선구자라는 평을 듣고 있다.

'아리랑' 소리꾼으로도 유명하다. 눈물이 배어있는 김영임의 아리랑 선율은 관객을 하나로 모으는 울림으로 다가온다.

이번 공연은 가수 김용임과 함께한다. 국악과 트로트의 결합이다. 경기민요 소리꾼 고금성과 전영랑의 트로트 메들리도 준비돼 있다.
 
김영임의 ‘정선아리랑’ ‘한오백년’ ‘민요메들리’, 김용임의 ‘열두줄’(국악버전)과 ‘민요타령’ ‘사랑의 밧줄’ ‘빙빙빙’, 무형문화재 제57호 경기민요 이수자인 고금성의 ‘창부타령’ ‘트로트메들리’, 경기민요 소리꾼 전영랑의 ‘비나리’ ‘약손’(트로트) 등을 즐길 수 있다.

 '2020년 방방곡곡 문화공감 민간예술단체 우수프로그램 지원사업' 선정작이다. 한국문화예술회관연합회가 주최하고 의정부문화재단과 공감엔피엠이 주관한다.

공연 문의 및 예매는 의정부문화재단 홈페이지(www.uac.or.kr), 전화(031-828-5841), 인터파크티켓으로 하면 된다.


◎공감언론 뉴시스 shinybae@newsis.com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Copyright © NEWSIS.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많이 본 뉴스

핫 뉴스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