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리버풀 골잡이 살라, EPL 개인 통산 100호골 달성

등록 2021.09.13 11:03:32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기사내용 요약

역대 5번째 최단기간 달성

리버풀, 리즈 3-0 꺾고 개막 4경기 연속 무패

associate_pic

[리즈=AP/뉴시스]EPL 개인 통산 100호골에 성공한 모하메드 살라. 2021.09.12.

[서울=뉴시스] 안경남 기자 = 리버풀 골잡이 모하메드 살라(이집트)가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EPL) 개인 통산 100호골에 성공했다.

살라는 13일(한국시간) 영국 앨런드 로드에서 열린 리즈 유나이티드와의 2021~2022시즌 EPL 4라운드 원정 경기에서 전반 20분 선제골을 터트려 리버풀의 3-0 완승을 이끌었다.

자신의 EPL 개인 통산 100호골로, 역대 30번째 대기록이다.

또 살라는 162경기 만에 100호골 고지를 밟으며 앨런 시어러(124경기), 해리 케인(141경기), 세르히오 아구에로(147경기), 티에리 앙리(160경기)에 이어 역대 5번째 최단 기간 100호골을 달성했다.

살라는 첼시에서 2골, 리버풀에서 98골을 넣었다.

살라의 선제골로 포문을 연 리버풀은 후반 5분 파비뉴, 후반 추가시간 사디오 마네의 추가골로 3-0 승리에 쐐기를 박았다.

개막 4경기 무패(3승무)를 달린 리버풀은 리그 3위에 올랐다.

리즈는 후반 15분 파스칼 스트라위크가 퇴장당하며 수적 열세를 극복하지 못했다. 개막 4경기 무승(2무2패) 부진이다.


◎공감언론 뉴시스 knan90@newsis.com

많이 본 기사

이 시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