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첫날부터 암진단비 보장...동양생명 '수호천사우리아이미래보장보험' 인기

등록 2021.09.28 16:57:26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기사내용 요약

뇌·심혈관질환 진단비까지 보장하는 어린이보험
해지환급금 미지급형(제로백) 신설
저축보험 또는 종신보험으로 전환 가능
3년간 어린이·엄마 위한 헬스케어 서비스 제공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 신효령 기자 = 동양생명(대표이사 뤄젠룽)이 출시한 첫날부터 암진단 뿐만 아니라 뇌·심혈관질환까지 진단비 보장을 제공하는 '(무)수호천사우리아이미래보장보험'이 시장에서 큰 인기를 얻고 있다.

'(무)수호천사우리아이미래보장보험'은 암 및 2대질환(뇌·심혈관질환)을 주계약으로 하는 상품으로 가입 즉시 최대 100세까지 집중적으로 보장하는 점이 가장 큰 특징이다.

보험기간 중 치료비용이 많이 고액암이나 모든 연령에서 발생 가능한 유방암·위암·대장암 등으로 진단 확정받는 경우에는 '일반암' 진단비 5000만원을 지급한다. 또한 대장점막내암·기타피부암·제자리암·갑상선암·경계성종양으로 진단 확정시 2000만원의 '소액암' 진단비를 보장한다. 뇌출혈 또는 급성심근경색증으로 진단받는 경우 진단비 1500만원을 지급하고 뇌혈관질환 또는 허혈심장질환 진단비로 진단 확정시 1000만원을 각각 최초 1회에 한해 지급한다(주계약 가입금액 5000만원 기준).

이 상품은 해지환급금 미지급형(제로백), 해지환급금 일부지급형, 순수보장형으로 구성됐다.

해지환급금미지급형(제로백)은 가입 후 15년 시점 전에 계약을 해지하는 경우 해지환급금을 지급받을 수 없지만 가입 후 15년 시점부터 만기 종료 40년전 계약해당일 전일까지는 100%의 환급률을 보장해 적은 보험료로 충분한 보장을 받을 수 있도록 설계했다(납입기간 20년 기준).

'(무)수호천사우리아이미래보장보험'은 높아진 주계약 해지환급금을 이용해 저축보험으로 변경할 수 있도록 적립형 전환 기능도 부여했다. 이에 가입 후 15년 동안은 집중적으로 보장 받고 아이가 어느정도 성장한 후에는 저축보험으로 변경해 학자금, 생활자금 등 다양한 목적자금으로 활용하거나 보장전환형(종신보험) 전환옵션을 통해 사망을 보장하는 종신보험으로도 활용 가능하다. 저축보험이나 종신보험으로 변경한 후에도 특약은 그대로 유지돼 지속적인 보장이 가능하다.

해지환급금일부지급형은 순수보장형과 동일한 보장을 제공하지만 보험료 납입기간 중 계약이 해지될 경우 순수보장형 해지환급금의 50%에 해당하는 금액을 지급하고, 납입기간 이후에는 순수보장형 해지환급금과 동일한 금액을 지급한다.

가입 가능 나이는 태아부터 최대 15세까지이며 보험료 인상 없이 최대 100세까지 보장받을 수 있다. 50% 이상 장해 상태가 되거나 암·뇌출혈·급성심근경색증으로 진단시 보험료 납입이 면제된다. 단, 대장점막내암·기타피부암·제자리암·갑상선암·경계성종양은 납입면제 대상에서 제외된다. 

또한 보험 가입시 '엔젤맘스케어' 서비스 신청에 동의하면 스마트폰 애플리케이션(앱)을 통해 출산 및 육아와 관련해 맞춤형 정보를 제공하는 헬스케어 서비스를 최대 3년간 무료로 이용할 수 있다.

동양생명 관계자는 "해지환급금미지급형(제로백)을 신설해 저렴한 보험료로 가입 후 제로백도달 시점까지는 보장에 집중하다가 제로백 도달시점 후에는 이미 납입한 보험료 100%에 해당하는 해지환급금을 적립형으로 전환해 해지환급금을 목돈으로 활용 또는 보장을 지속적으로 받을 수 있게 해 선택의 폭을 높였다"고 말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snow@newsis.com

많이 본 기사

이 시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