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김민재 빠진 페네르바체 2연패…터키 리그 4위 추락

등록 2021.10.25 11:12:17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기사내용 요약

퇴장 징계 김민재 결장…알라냐스포르에 1-2 패배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 페네르바체 김민재. (캡처=페네르바체 홈페이지)

[서울=뉴시스] 안경남 기자 = 김민재(25)가 퇴장 징계로 결장한 터키 프로축구 쉬페르리그의 페네르바체가 2연패에 빠졌다.

페네르바체는 25일(한국시간) 터키 이스탄불의 쉬크뤼 사라졸루 스타디움에서 열린 2021~2022시즌 쉬페르리그 10라운드 홈 경기에서 알라냐스포르에 1-2로 졌다.

정규리그 2연패에 빠진 페네르바체는 리그 2위에서 4위(승점 19)로 추락했다. 최근 유럽축구연맹(UEFA) 유로파리그 앤트워프전(2-2 무)을 포함해 3경기 연속 무승이다.

반면 페네르바체를 잡은 알라냐스포르는 3위(승점 20)로 올라섰다.

지난 18일 트라브존스포르와의 9라운드에서 경고 누적으로 퇴장을 당한 김민재는 이날 결장했다.

전반을 0-0으로 마친 페네르바체는 후반 30분 알라냐스포르의 엘레 아카바에게 선제골을 내주며 끌려갔다.

5분 뒤 세르다르 두르순의 동점골로 균형을 맞췄지만, 후반 추가시간 에프칸 베키로글루에게 통한의 결승골을 내주며 무너졌다.


◎공감언론 뉴시스 knan90@newsis.com

많이 본 기사

이 시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