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공진원 'KCDF 공예·디자인 공모 전시' 26일 개막

등록 2022.01.25 15:43:23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기사내용 요약

신진작가 부문 10인, 개인작가 부문 6인 등 최종 선정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 한국공예·디자인문화진흥원은 '2022 KCDF 공예·디자인 전시 공모'를 통해 선발된 작가들의 전시를 시작한다. 사진은 이세정 작가의 'palpiter', 실크, 한지, 자수, 가변크기, 2022. (사진=한국공예·디자인문화진흥원 제공) 2022.01.25. photo@newsis.com *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뉴시스] 신효령 기자 = 한국공예·디자인문화진흥원은 '2022 KCDF 공예·디자인 전시 공모'를 통해 선발된 작가들의 전시를 시작한다고 25일 밝혔다.

이번 전시는 서울 인사동 KCDF갤러리 1층 윈도우갤러리에서 26일 개막한다. 신진작가 부문 섬유공예가 이세정의 'Souligner 기억의 각인'이 처음 선보여진다.

이후 신진 작가 부문의 권혜현(도자 드로잉), 이남경(금속 장신구), 이홍진(목·옻칠), 김하경(도자), 이화주(금속), 김호정(도자), 이정훈(가구), 윤이랑(금속), 정인혜(도자) 작가의 전시가 이어진다.

또 개인 부문의 정재훈(목·옻칠), 김광우(도자), 이상협(금속), 석문진(목·옻칠), 고희승(장신구), 신예선(섬유) 작가의 전시가 펼쳐질 예정이다. 단체 부문으로 크로노 오브젝트, Project 21, OR 프로젝트의 전시가 준비 중이다.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 한국공예·디자인문화진흥원은 '2022 KCDF 공예·디자인 전시 공모'를 통해 선발된 작가들의 전시를 시작한다. 사진은 이세정 작가의 'Pilier', 실크, 한지, 합성사, 자수, 970x760(mm), 2021. (사진=한국공예·디자인문화진흥원 제공) 2022.01.25. photo@newsis.com *재판매 및 DB 금지

앞서 공진원은 만 40세 이하 작가들을 대상으로 전문가 심사를 거쳐 신진작가 부문 10명, 개인작가 부문 6명, 단체 부문 3팀을 최종 선정했다. 선정된 작가는 KCDF갤러리에서의 전시 개최, 영상 제작·홍보를 지원받는다.

전시에 대한 자세한 내용은 공진원 누리집을 통해 확인 가능하다.


◎공감언론 뉴시스 snow@newsis.com

많이 본 기사

이 시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