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올해 서울 지식산업센터 거래액 '반토막'

등록 2023.11.29 11:35:07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알스퀘어, 서울 오피스∙지식산업센터 매매지표 보고서

[서울=뉴시스]알스퀘어.

[서울=뉴시스]알스퀘어.

[서울=뉴시스] 강세훈 기자 = 서울 지식산업센터 올해 거래액이 지난해에 비해 반토막 수준으로 급감하는 등 시장이 빠르게 위축되고 있다.

29일 상업용 부동산 종합 서비스 기업 알스퀘어는 '2023년 3분기 서울 오피스·지식산업센터 매매지표' 보고서를 발표했다. 

보고서에 따르면 3분기 지식산업센터 매매지수는 188.5로 전분기보다 3.4%, 전년 같은 기간보다 16.6% 하락했다. 

거래 규모도 지난해의 60% 수준에 그쳤다. 올해 1~3분기 서울의 지식산업센터 거래 규모(계약시점 기준)는 약 5000억원으로, 전년 같은 기간의 58% 수준에 불과했다. 거래액이 1년 사이 반토막이 났다.

3분기 오피스 매매지수는 475.0으로, 전분기보다 0.7% 하락하는데 그쳤다. 안정적인 임차 수요를 바탕으로 가격이 크게 내리지 않고 있다.

다만 금리 인상 영향으로 거래 규모는 대폭 줄었다. 올해 1~3분기 서울∙분당 오피스 거래액은 약 6조원으로, 전년 같은 기간의 68% 수준을 기록했다.

류강민 알스퀘어 리서치센터장은 "통상 금리와 매매가는 반비례 관계를 보이지만, 2022년에는 금리 인상에도 가격이 올라 투자에 부담으로 작용했다"며 "오피스는 매도자와 매수자의 큰 가격 격차로, 지식산업센터는 공급 이슈 문제로 당분간 투자에 어려움이 있을 것"이라고 예상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kangse@newsis.com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