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충북 보건환경연구원 "도내 하천 91% 수질 1등급"

등록 2023.11.29 11:41:39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충북 보건환경연구원 "도내 하천 91% 수질 1등급"

[청주=뉴시스] 이병찬 기자 = 충북도 보건환경연구원은 도내 하천 대부분 생활환경기준 수질 1등급을 유지하는 것으로 조사됐다고 29일 밝혔다.

연구원에 따르면 10~11월 진행한 도내 하천 213개 지점 수질검사 결과 91.5%가 좋음 상태인 것으로 확인됐다.

생물화학적산소요구량(BOD) 기준 하천 수질 등급은 전체 213개 지점 중 195곳(91.5%)에서 1등급 판정을 받았다. 2~3등급은 14곳(6.6%), 4등급 이상은 4곳(1.9%)이다. 

전체 평균 농도는 BOD 1.1 mg/L, 총유기탄소 1.8 mg/L, 총인 0.039 mg/L, 총질소 3.18 mg/L였다.

이는 우리나라 환경정책기본법 하천 생활환경기준 Ⅰ등급에 해당한다고 연구원은 설명했다.

연구원 관계자는 "조사 결과를 각 시·군에 보내 하천관리에 활용하도록 했다"면서 "소하천은 유량이 적어 오염물질의 유입에 영향을 크게 받기 때문에 수질관리에 세심한 주의를 기울여야 한다"고 말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bclee@newsis.com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