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제주 창고 화재 진압 중 20대 소방관 순직

등록 2023.12.01 08:36:53수정 2023.12.01 09:48:48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선착대로 가장 먼저 도착…콘크리트 처마 붕괴

"각종 사고 현장서 남보다 앞서 활동하는 직원"

[제주=뉴시스] 오영재 기자 = 1일 오전 제주동부소방서 표선119센터 소속 20대 소방교가 순직한 창고 화재 현장. (사진=서귀포경찰서 제공) 2023.12.01. photo@newsis.com

[제주=뉴시스] 오영재 기자 = 1일 오전 제주동부소방서 표선119센터 소속 20대 소방교가 순직한 창고 화재 현장. (사진=서귀포경찰서 제공) 2023.12.01. photo@newsis.com

[제주=뉴시스] 오영재 기자 = 지난밤 창고 화재를 진압하던 20대 소방대원이 불의의 사고로 순직했다.

1일 제주소방안전본부에 따르면 제주동부소방서 표선119센터 소속 20대 A소방교가 이날 창고 화재를 진압하던 중 순직했다.

화재는 이날 오전 1시9분께 제주 서귀포시 표선면 소재 약 99㎡ 규모 창고에서 발생했다.

A소방교는 이날 선착대로 가장 먼저 현장에 도착, 인명 검색을 실시하고 인근 주민들을 대피시킨 후 화재 진압에 나섰다.

당시 불길이 거세지면서 창고 외벽 콘크리트 처마가 붕괴해 A소방교를 덮친 것으로 파악됐다.

이 사고로 A소방교는 머리를 다쳐 병원으로 옮겨졌으나 결국 숨졌다.

불이 난 창고는 전소됐고, 추가 인명 피해는 없는 것으로 전해졌다.

제주소방본부는 "A소방교는 평소 각종 사고현장에서 늘 남보다 앞서서 활동하는 적극적인 직원이었던 만큼 안타까움을 더하고 있다"며 "공무원 재해보상법에 따라 A소방교에 대한 순직 소방공무원 보상 및 예우 절차를 진행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공감언론 뉴시스 oyj4343@newsis.com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