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마약 혐의' 유아인 영화 '승부', 넷플릭스→극장行?…"잠정 보류"

등록 2023.12.01 15:31:42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서울=뉴시스] 김선웅 기자 = 배우 유아인(본명 엄홍식)이 21일 서울 서초구 서울중앙지법에서 열린 마약류 관리에 관한 법률 위반 등 혐의 구속 전 피의자 심문(영장실질심사)에 출석하고 있다. 2023.09.21. mangusta@newsis.com

[서울=뉴시스] 김선웅 기자 = 배우 유아인(본명 엄홍식)이 21일 서울 서초구 서울중앙지법에서 열린 마약류 관리에 관한 법률 위반 등 혐의 구속 전 피의자 심문(영장실질심사)에 출석하고 있다. 2023.09.21. mangusta@newsis.com

[서울=뉴시스]추승현 기자 = 마약 투약 혐의를 받고 있는 배우 유아인이 출연하는 영화 '승부'가 넷플릭스가 아닌 극장으로 간다는 보도가 나왔지만, 넷플릭스와 배급사 측은 "잠정 보류"라는 입장을 고수했다.

넷플릭스 관계자는 1일 "현재로서 승부의 공개는 잠정 보류된 상태다. 계약과 관련된 세부 사항을 공개적으로 말씀드리기 어렵다"고 말했다. 배급사 에이스메이커무비웍스 측도 "변화된 상황이 없다"고 말을 아꼈다.

'승부'는 스승과 제자이자 라이벌이었던 한국 바둑의 두 전설인 조훈현(이병헌)과 이창호(유아인)의 피할 수 없는 승부를 그린 영화다. 영화 '보안관'의 김형주 감독이 연출했다. '승부'는 당초 올해 중 넷플릭스에서 공개될 예정이었으나, 주연을 맡은 유아인이 지난 2월 마약 혐의에 연루되면서 공개가 무기한 연기됐다.

유아인은 프로포폴 상습 투약 혐의로 입건됐다가 경찰 조사 과정에서 대마·코카인·케타민·졸피뎀·미다졸람·알프라졸람 둥 총 7종 이상의 마약 투약 혐의를 받고 있다. 검찰은 증거인멸 교사, 의료법 위반, 사기 등 혐의를 적용해 불구속 기소했다. 유아인은 마약 파문 이후 넷플릭스 드라마 '지옥' 시즌2에 하차하고, 이미 촬영을 마친 영화  '하이파이브'와 넷플릭스 시리즈 '종말의 바보' 등은 개봉 및 공개가 잠정 연기됐다.


◎공감언론 뉴시스 chuchu@newsis.com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