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우리은행 '국대 삼총사' 앞세워 하나원큐 제압…공동 선두

등록 2023.12.01 21:04:01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7승1패로 KB국민은행과 공동 선두

[서울=뉴시스]우리은행 '국대 삼총사' 앞세워 하나원큐 제압 (사진 = WKBL 제공)

[서울=뉴시스]우리은행 '국대 삼총사' 앞세워 하나원큐 제압 (사진 = WKBL 제공)

[서울=뉴시스]박지혁 기자 = 여자프로농구 아산 우리은행이 부천 하나원큐를 꺾고 다시 공동 선두에 올랐다.

우리은행은 1일 충남 아산이순신체육관에서 열린 우리은행 우리WON 2023~2024 여자프로농구 하나원큐와 경기에서 국가대표 삼총사 김단비, 박지현, 박혜진의 활약에 힘입어 64-54로 승리했다.

개막 6연승 후, 첫 패를 당했던 우리은행은 한 경기 만에 다시 승수를 쌓으며 7승1패로 청주 KB국민은행과 공동 선두에 올랐다.

5위 하나원큐는 6패(2승)째를 당했다.

베테랑 김단비가 22점(7리바운드 4스틸)로 가장 많은 점수를 올렸고, 박지현이 13점 9리바운드 5어시스트 4스틸로 공수에서 다재다능한 모습을 보였다. 박혜진 역시 15점 5어시스트 5리바운드로 펄펄 날았다.

국가대표 삼총사의 강한 존재감을 확인할 수 있는 한 판이었다.

하나원큐에서 신지현이 14점으로 분전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fgl75@newsis.com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