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천주교주교회의, 대한민국-교황청 수교 60주년 기념 미사 11일 개최

등록 2023.12.04 17:32:52수정 2023.12.04 18:55:29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서울=뉴시스] 지난 2019년 한국천주교주교회의 시복시성주교특별위원회 현장조사단이 주한 교황대사관을 방문하였을 때, 당시 주한 교황대사 알프레드 슈에레브 대주교(왼쪽에서 두번째)가 초대 교황사절 하느님의 종 패트릭 번 주교의 사진을 보여준 다음, 대사관 성당 제의실에 다시 걸어두고 있다, (사진=한국천주교주교회의 제공) 2023.12.04. photo@newsis.com *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뉴시스] 지난 2019년 한국천주교주교회의 시복시성주교특별위원회 현장조사단이 주한 교황대사관을 방문하였을 때, 당시 주한 교황대사 알프레드 슈에레브 대주교(왼쪽에서 두번째)가 초대 교황사절 하느님의 종 패트릭 번 주교의 사진을 보여준 다음, 대사관 성당 제의실에 다시 걸어두고 있다, (사진=한국천주교주교회의 제공) 2023.12.04. photo@newsis.com *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뉴시스] 이수지 기자 = 한국천주교주교회의는 오는 11일 오후 4시,‘대한민국-교황청 수교 60주년’ 기념 미사를 서울대교구 주교좌 명동성당에서 거행한다.

주교회의는 “같은 날 오전 11시30분(현지시간) 이탈리아 로마 라테라노 대성전에서도 교황청 국무원 총리 피에트로 파롤린 추기경의 주례로 기념 미사가 거행될 예정”이라며 “교황청 관계자들과 로마 주재 사제, 수도자, 신자들을 포함하여 300여 명이 참석할 예정”이라고 전했다.

서울에서 열리는 기념미사에는 전임 서울대교구장 염수정 추기경, 한국천주교주교회의 의장 이용훈 주교를 비롯한 한국 천주교회 주교단 공동 집전으로 거행된다.

주한 교황대사 직무 대행 페르난도 헤이스 몬시뇰, 한국천주교여자수도회장상연합회 사무국장 김은진 수녀, 한국천주교평신도사도직단체협의회 안재홍 회장, 한국가톨릭여성단체협의회 배미자 회장 등 교계 인사들과 신자들이 참석할 예정이다.

김진표 국회의장, 유인촌 문화체육관광부 장관, 김상훈 의원, 김병기 의원, 황상무 시민사회수석 등 정부와 국회 인사도 함계한다.

기념 미사 후 기념식이 이어진다. 한국천주교주교회의 의장 이용훈 주교의 환영과 감사 인사에 이어, 프란치스코 교황의 축하 메시지가 소개된다. 내빈 축사도 있을 예정이다.

교황청은 1947년 대한민국의 첫 외교 사절이며 초대 주한 교황사절인 패트릭 번 주교를 파견하면서 대한민국 정부 수립 이전부터 한국과 관계를 맺어왔다. 이를 바탕으로 양국은 1963년 12월11일 정식으로 외교 관계를 수립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suejeeq@newsis.com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