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포항~영덕 구간 무궁화호 열차 1년간 운행 중단

등록 2023.12.04 18:39:54수정 2023.12.04 19:43:29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영덕군 대체 수송 버스 2대 투입

영덕군 제공

영덕군 제공


[영덕=뉴시스]안병철 기자 = 동해선 철도인 경북 포항~영덕 구간의 무궁화호 열차가 내년 12월까지 약 1년간 운행이 중단된다.

한국철도공사는 포항~영덕 간을 운행 중인 디젤동차(RDC)의 잔존수명평가 결과 안전상 연장 운행이 불가하다는 판단과 함께 포항~삼척 간 전철화 사업 완료 시기가 내년 12월로 연기돼 열차 운행을 올해 12월 18일부터 내년 12월 말까지 중단키로 했다.

포항~영덕 간 무궁화호 열차는 하루 편도 5회 운행하고 있다.

이에 영덕군은 포항역~영덕역 간 KTX 열차 시간을 연계해 대체 수송 버스 2대를 투입한다.

버스는 포항역에서 KTX와 환승을 할 수 있도록 편도 6회를 운행한다.

영덕군은 버스 운영비 5억원을 확보하고 이용 요금을 기존 열차 운임과 같은 2600원으로 책정했다.

김광열 영덕군수는 "포항~동해 간 전철화 사업이 완료되면 지역 주민들은 더 안전하고 편리하게 철도 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게 되고, 동해안 접근성이 향상돼 관광수요 증가와 지역경제 발전에도 큰 도움이 될 것"이라며 "주민 불편 최소화를 위해 철도 개통 시까지 대체 버스를 운행하지만 적잖은 불편이 예상되는 만큼 군민 여러분의 이해와 협조를 당부드린다"고 말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abc1571@newsis.com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