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경기도, K-콘텐츠 IP융복합 제작 지원…12개 결과물 성과

등록 2023.12.07 20:21:43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김동연 "기회제공은 도정의 중요한 방향, 더 많은 기회 제공"

김동연 경기도지사가 7일 오후 판교 경기창경센터에서 열린 K-컨텐츠 IP 융복합 제작 지원 성과발표 및 소통 간담회에서 인사말을 하고 있다. (사진=경기도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김동연 경기도지사가 7일 오후 판교 경기창경센터에서 열린 K-컨텐츠 IP 융복합 제작 지원 성과발표 및 소통 간담회에서 인사말을 하고 있다. (사진=경기도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수원=뉴시스] 박상욱 기자 = 경기도가 'K-콘텐츠 지식재산권(IP) 융복합 제작 지원' 사업을 통해 6개월 동안 게임 음악을 활용한 재즈 공연 등 12개의 결과물을 만들었다.

이번 사업은 도가 가교 역할을 맡아 콘텐츠 대기업이 가지고 있는 지식재산권(IP)을 활용해 실력 있는 도내 중소 제작업체가 우수 케이(K)-콘텐츠를 제작하는 등 대기업과 중소기업이 상생하며 경쟁력을 높인 '기회의 상생 모델'로 평가받는다.

김동연 지사는 7일 판교 경기창조경제혁신센터에서 열린 '2023 K-콘텐츠 IP 융복합 제작 지원 쇼케이스'에 참석해 "대한민국에서 사업하시는 분들, 국민들, 청년들은 기회가 주어지면 세계에서 으뜸인 것 같다. 그래서 기회를 주는 것이 경기도정을 이끄는 중요한 방향 중 하나"라며 "오늘 성과를 봤다. 앞으로 더 많은 기회, 더 고른 기회, 더 나은 기회를 드리려고 노력하겠다"라고 말했다.

앞서 김 지사는 지난 5월 31일 카카오엔터테인먼트, SM엔터테인먼트, 넥슨, 스마일게이트, CJ ENM 등 국내 최정상급 IP 보유기업 5곳과 'K-콘텐츠 IP 융복합 제작 지원' 협약을 체결한 바 있다.

제작지원금만 24억 원 규모의 이 프로젝트를 통해 인기 모바일 게임 '에픽세븐' 속 영웅들을 현실 세계에서 만날 수 있도록 구현한 실감 콘텐츠, 인기 애니메이션 '신비아파트'와 TV 예능 '대탈출'을 활용한 메타버스 게임과 대체불가토큰(NFT), 오랫동안 사랑받아 온 게임 '마비노기'의 삽입 음악(O.S.T.)을 사용한 재즈 공연 및 음반 등 유명 지식재산권(IP)을 활용한 우수 콘텐츠로 재탄생했다.

그 외에도 중소 콘텐츠제작사가 자체적으로 보유하거나 창조한 원천 지식재산권(IP)이 '엘리네 여행 일기' 애니메이션, '힙덕' 캐릭터 디지털 플랫폼, '냥박사의 오로라 이야기' 등 2차 콘텐츠로 확장하는 기회를 가질 수 있었다.
김동연 경기도지사가 성과전시회 라운딩하고 있다. (사진=경기도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김동연 경기도지사가 성과전시회 라운딩하고 있다. (사진=경기도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이번 쇼케이스에서는 지난 6개월간 프로젝트를 함께한 대·중소기업 20개 사가 함께 모여 그동안의 성과를 공유했다. 심사위원·시민평가단의 품평회, 국내외 바이어 초청 비즈니스 매칭(사업자 연계)을 통해 사업 성과가 지속될 수 있는 프로그램도 마련했다.

판교 경기창조경제혁신센터 지하 2층 국제회의장에 마련된 행사 공간에는 각 12개 기업의 전시 부스가 배치돼 참관객들이 캐릭터 굿즈, 가상현실(VR) 돔 스크린 애니메이션, 메타버스 게임 플레이, NFT 컬렉션 작품 등 지원사업을 통해 제작된 다양한 콘텐츠를 직접 체험할 수 있었다.


◎공감언론 뉴시스 sw78@newsis.com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