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화 > 문화일반

문체부, 186억 투입 방송영상콘텐츠 65편 제작 지원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등록 2021-05-10 10:03:03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황희 문화체육관광부 장관이 1일 서울 용산구 문체부 저작권보호과 서울사무소 회의실에서 열린 온라인동영상서비스(OTT) 사업자 대표와 간담회에서 문체부의 정책 추진 방향을 공유하고 업계 현안 사항을 논의하고 있다. (사진=문화체육관광부 제공) 2021.04.01. photo@newsis.com *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뉴시스] 이수지 기자 = 문화체육관광부는 한국콘텐츠진흥원과 함께 온라인 동영상 서비스(OTT) 시장 확대 등 변화하는 매체 환경에 맞춰 세계시장을 선도할 수 있는 고품질 방송영상콘텐츠 제작과 유통을 지원한다고 10일 밝혔다.

특히 올해는 지난해보다 24.9% 확대된, 총 186억 8000만 원 규모로 사업을 추진한다.

문체부는 2~4월 제작 지원 콘텐츠 선정을 위한 공모를 진행했다. 공모 결과 작품 총 428편이 접수돼 평균 경쟁률 6.5:1을 기록했다.

이후 외부 전문가를 통한 3차 심사를 거쳐 5개 부문에서 총 65편을 지원 대상으로 최종 선정했다. 일반 부문(58억 4000만 원), 뉴미디어 부문(29억 5000만 원), 온라인 동영상 서비스 특화 부문(15억 원), 신기술 기반 부문(46억 원), 방송형식(포맷) 육성 지원 부문(37억 9000만 원) 등이다.

문체부 정책 담당자는 "온라인 동영상 서비스 시장 확대 등 산업 환경 변화에 부합하도록 제작지원 사업을 개편해 정책적 지원이 필요한 온라인 동영상 서비스 특화, 신기술 기반 콘텐츠와 단막극, 다큐멘터리 등 취약 분야 지원을 강화했다"고 밝혔다.

이번에 신설된 온라인 동영상 서비스 특화 부문에서는 왓챠 다큐멘터리 '포워드: 런웨이를 넘어', 웨이브 예능 '3고(GO) 프로젝트', 카카오TV 드라마 '러브앤위시' 등 총 6편을 선정해 제작을 지원한다.

신기술 기반 방송영상콘텐츠 부문에서는 총 12편의 제작을 지원한다. 지난해 제작 지원작인 가상현실(VR) 휴먼 다큐 '너를 만났다 시즌2'가 국내외에서 관심과 호평을 받은 만큼 올해도 고전 ‘춘향전’을 소재로 첨단기술을 접목한 드라마 '불후의 로맨스를 찾아서_시즌1 춘향전', 국외에 소재한 문화유산과 신기술을 접목한 다큐멘터리 '푸른 눈의 조선인, 그들이 본 우리' 등 실험적 작품들을 엄선했다.

방송형식 육성 부문에서는 최근 '배틀인더박스'가 제작 전 방송형식(페이퍼 포맷)으로는 처음으로 미국 수출에 성공하는 등 성과를 거두고 있어 신규 방송형식 시범 프로그램 '댄싱인더박스' 등 5편과 본편 '대소룸' 등 2편을 지원한다.

방송형식 연구소(랩) 운영, 해외 시연회 참가, 국제 방송형식 시장(BCWW Formats) 개최 등 다양한 지원 프로그램도 진행한다.

다큐멘터리 부문에서는 온라인 동영상 서비스 시장 확대를 고려해 기존 장편/중단편 외에 시리즈 부문을 신설했다. 이에 '세상의 끝, 두 개의 밤', '인간 뒤의 인간, 포스트 휴먼' 2편 시리즈에 대해 각 2년간 총 4억 원을 지원한다.

장편/중단편 우수작 5편은 한국아이피티브이(IPTV)방송협회와 공동으로 제작하고 완성작은 아이피티브이(IPTV)에 송출한다.

올해 9월에 열리는 국제방송영상견본시(BCWW)에서는 투자자 설명회도 열어 지원작의 국내 유통과 해외 진출까지 연계해 지원한다.

신인작가·연기자·연출가의 등용문이지만 존폐 위기에 놓인 단막극에 대한 지원도 강화한다. 방송사 단막극 지원을 지난해 2편에서 3편으로 확대해 '일편단심 민들레' 등의 제작을 지원한다.

온라인으로 유통할 예정인 단막극 '마녀상점 시즌2', '심야카페: 미씽허니(가제)' 등 10편을 선정해 작품당 최대 1억 9000만 원을 지원한다.


◎공감언론 뉴시스 suejeeq@newsis.com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Copyright © NEWSIS.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많이 본 뉴스

문화 핫 뉴스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