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내일부터 요소수 온라인 쇼핑몰에서 산다…ID당 하루 20ℓ 제한

등록 2021.12.07 15:31:15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기사내용 요약

이억원 기재차관 주재 요소수 수급 범부처 대응 회의
환경부, 7일 '요소수 판매에 관한 조정명령' 수정 공고

associate_pic

[군포=뉴시스] 권창회 기자 = 요소수 주요 거점지역 주유소 중 한 곳인 경기 군포시 한 주유소에 요소수 한정판매 안내문이 붙어있다. . 2021.11.15. kch0523@newsis.com



[세종=뉴시스] 오종택 기자 = 정부가 요소수 수급 대란 이후 주요소를 통해서만 판매하던 차량용 요소수를 온라인 쇼핑몰로 확대한다. 1인당 구매 물량은 하루 한 차례 20ℓ로 제한한다.

정부는 7일 정부서울청사에서 이억원 기획재정부 1차관 주재로 '요소수 수급 관련 범부처 합동 대응 회의'를 열어 8일부터 요소수 완제품의 온라인 판매를 허용한다고 밝혔다.

온라인 판매 허용에 앞서 환경부는 '요소수 판매에 관한 조정명령'을 수정 공고했다. 현재 환경부 조사 기준 수입업체 재고량은 690만ℓ로, 12월 중 700만ℓ를 추가로 수입할 예정이다.

국내 생산물량은 기존대로 주유소를 통해서 유통하고, 수입 물량만 온라인 판매를 허용하되, 보다 많은 수요자들에게 구매 기회를 제공하기 위해 하나의 ID당 1일 1회 20ℓ로 판매 횟수와 물량을 제한한다.
associate_pic

[세종=뉴시스]행정안전부(행안부)가 지난달 26일부터 민관협업을 통해 개발한 서비스로 주유소 2000여 곳의 요소수 재고 정보를 국민들에게 제공하고 있다고 7일 밝혔다. 주유소별 요소수 판매현황 데이터 수집·제공 체계. (자료=행안부 제공) 2021.12.07. photo@newsis.com *재판매 및 DB 금지



환경부는 요소수 수급에 차질을 빚자 지난달 11일을 기해 '요소수 판매에 관한 조정명령'을 내렸다. 요소수 판매를 주요소로 한정하고, 구매량도 제한했다.

온라인으로 유통되는 수입 물량은 인터넷 모니터링을 통해 수입품·검사합격품·환경부 신고 여부 등을 지속 확인할 방침이다. 위반 업체에 대해서는 현장단속반의 단속을 벌이고, 불법 제품 유통이 확인되면 강제로 플랫폼 퇴거 조치할 계획이다.

요소수 재고 현황도 평소 이용하는 티맵, 카카오맵, 네이버지도 등을 통해 편리하게 알 수 있도록, 기존 136개 재고정보 제공대상 주유소에 전날 76개를 추가 공개했다. 금일 중 최대 175개를 더 추가할 예정이다.

이억원 차관은 "요소수 완제품 수입 물량의 온라인 판매를 허용하고 향후 마트 등 유통경로를 다변화할 계획"이라며 "순차적으로 정보 제공 주유소를 확대해 국민이 손쉽게 주변 주유소의 요소 재고 및 가격을 확인하실 수 있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 이억원 기획재정부 차관이 6일 세종시 정부세종청사에서 열린 제26차 요소수 수급 관련 범부처 대응 회의를 주재하고 있다. (사진=기획재정부 제공) 2021.12.06. photo@newsis.com *재판매 및 DB 금지




◎공감언론 뉴시스 ohjt@newsis.com

많이 본 기사

이 시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