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제10차 한·EU FTA 의약품·의료기기 작업반 개최

등록 2022.05.19 11:22:48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기사내용 요약

EU 품질관리시스템 인증 절차 간소화 검토 요청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 안호균 기자 = 정부가 우리와 자유무역협정(FTA)를 맺고 있는 유럽연합(EU)에 의료기기 교역이 확대될 수 있도록 품질관리시스템 인증 절차(QMS) 간소화를 검토해달라고 요청했다.

산업통상자원부와 보건복지부, 식품의약품안전처는 19일 화상으로 '제10차 한·EU FTA 의약품 및 의료기기 작업반' 회의를 개최했다고 19일 밝혔다.

한·EU FTA 의약품 및 의료기기 작업반은 FTA의 의약품 및 의료기기 관련 규정 이행을 점검하고 관련 문제에 대해 논의하며 협력을 증진하기 위해 매년 개최되고 있다.

정부는 지난해 EU의 백신수출허가제, 백신접종증명서 등 코로나19 관련 사항을 협의하는 채널로 작업반을 적극 활용해 단 한건의 수출허가 지연사례도 발생하지 않았다.

이번 회의에서 우리 측은 지난해 한·EU FTA 최초로 의약품·의료기기 교역액 100억 달러를 달성한 점을 평가하면서 양측간 교역이 보다 확대될 수 있도록 통상당국간 지속적으로 협력해나가자고 언급했다.

이어 EU의 의약품 전략에 따른 관련 법제 개정이 우리 기업에게 공정한 경쟁환경을 조성할 수 있어야 함을 강조하면서 제네릭 및 바이오시밀러 활용, 의약품 적정가격 보장 관련 제도 개정 추진 경과를 공유해달라고 요청했다.

아울러 우리 의료기기의 EU시장 진출 확대와 양국의 원활한 교역을 위해 EU 의료기기 품질관리시스템 인증 절차 간소화 검토를 요청했다.

정부는 "오늘 논의된 사항을 지속 발전시켜 향후 개최 예정인 한·EU FTA 무역위원회에서 진전된 성과를 내도록 노력하기로 했다"고 전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ahk@newsis.com

많이 본 기사

이 시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