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인기 직업 부상한 '크리에이터'…클래스101 콘텐츠 주목

등록 2022.05.27 11:41:56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기사내용 요약

취미·수익창출·커리어 등 다양한 크리에이터 활동
체계적인 시스템 제공…크리에이터 '선순환' 추구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 슛뚜 영상 편집 클래스 이미지. (사진=클래스101 제공) 2022.05.27. photo@newsis.com *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뉴시스]권안나 기자 = 지난 1월 교육부가 발표한 '2021년 초·중등 진로 교육 현황조사'에 따르면 초등학생 장래희망 순위에서도 크리에이터가 4위에 올랐다. 어린이 뿐 아니라 시니어까지 활동 연령층도 다양화되며 크리에이터 사회는 계속 성장세를 보이고 있다.

특히 새로운 소비 주축으로 떠오른 ‘MZ세대’는 자신만의 콘텐츠에 대해 끊임 없이 고민하고 관련 플랫폼들을 적극적으로 활용한다. 자신들의 콘텐츠를 더욱 돋보이게 하거나 대중들에게 잘 전달할 수 있도록 끊임 없이 연구한다.

클래스101은 '모두가 사랑하는 일을 하며 살 수 있도록'이라는 비전 하에 크리에이터들이 자신이 좋아하는 일, 잘하는 일을 기반으로 클래스 또는 상품을 만들어 수익을 창출할 수 있도록 돕는다.

이 같은 노력에 힘입어 클래스101은 이달 초 기준, 약 3100개의 클래스를 오픈, 누적 크리에이터 수 12만명을 넘었다. 미술·운동·공예·드로잉·라이프 등 '취미' 카테고리부터 부업, 재테크 지식을 공유하는 ‘수익창출’, 업무능력 향상과 자기계발 등 직무 능력 성장을 위한 ‘커리어’, 아이들을 위한 ‘키즈’까지 다채로운 분야의 트렌디한 크리에이터들이 활동하고 있다.

클래스101은 오픈 전 수요 예측조사부터 콘텐츠에 최적화된 형식, 커리큘럼 구성 및 기획, 촬영, 오픈까지 체계적인 콘텐츠 제작 시스템을 제공하는 것이 특징이다.

크리에이터만의 색을 잘 담아 콘텐츠를 효과적으로 전달할 수 있는 방법에 대해 크리에이터와 함께 고민하며, 미니 클래스, 전자책, 인공지능(AI) 클래스 등 콘텐츠를 더욱 확장할 수 있는 많은 시도를 하고 있다.

클래스101은 크리에이터·전문가에게 직접 배워 클래스메이트가 크리에이터로 활동하는 선순환 구조를 지향한다.

평소 쉽게 만나기 어려운 분야별 멘토 크리에이터에게 직접 배우고 코칭 받을 수 있는 것이 특징이다. 다채로운 카테고리의 클래스를 통해 콘텐츠 제작에 필요한 스킬들을 직접 배워 크리에이터로서 성장해 나갈 수 있는 기회를 준다.

인기 크리에이터의 클래스를 통해 자신의 콘텐츠를 기획·개발하거나 촬영과 편집의 방법, 콘텐츠를 활용한 추가 활동 및 부업 등 전문적인 스킬이 필요한 부분도 전문가에게 직접 배워 자신만의 역량을 키울 수 있다.

클래스101 커뮤니케이션팀 권정화 리드는 "자신만의 노하우와 스토리를 콘텐츠로 만들고 수익화 시키는 이들이 점점 늘면서 크리에이터 이코노미가 기하급수적으로 성장중인 가운데 ‘크리에이터’가 직업으로 각광을 받고 있다"며 "앞으로도 클래스101은 크리에이터들이 가진 재능을 맘껏 펼치며 소비자들과 소통할 수 있도록 클래스는 물론 라이브, 굿즈, 전자책 등 크리에이터의 활동 영역을 전방위적으로 확장하며 함께 생태계를 다져갈 예정"이라고 전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mymmnr@newsis.com

많이 본 기사

이 시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