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네이버, 부산지역 소상공인 디지털 역량 높인다…지·산·학 협력모델 구축

등록 2022.07.01 09:42:06수정 2022.07.01 11:37:43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기사내용 요약

네이버-부경대-부산시, '소상공인 디지털 전환' 업무협약 체결
지역 SME 성장 및 인력 양성으로 연계…장기적 생태계 확장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네이버는 부경대학교, 부산광역시와 '소상공인 디지털 전환 인력양성 및 연구 협력' 업무 협약을 체결했다고 1일 밝혔다. 사진은 송대섭 네이버 아젠다 리서치 책임리더, 장영수 국립부경대학교 총장, 이준승 부산광역시 디지털경제혁신실장이 지난 30일 네이버스퀘어 부산에서 MOU를 체결하고 기념 촬영을 하고 있는 모습. (사진=네이버 제공)

[서울=뉴시스]윤현성 기자 = 네이버가 부산 지역 SME(중소상공인)의 디지털 전환을 위해 국립부경대학교, 부산광역시와 손을 잡았다.

네이버는 지난 30일 부산 해운대구에 위치한 네이버스퀘어 부산에서 부경대학교 및 부산광역시와 '소상공인 디지털 전환 인력양성 및 연구 협력' 업무 협약을 체결하고, 지·산·학 상생 협력모델을 구축해 지역 경제 활성화를 도모한다고 1일 밝혔다.

이번 협약을 바탕으로 네이버는 온라인 교육기관 '네이버 비즈니스 스쿨', 오프라인 지원 공간 '네이버 스퀘어'를 통해 소상공인 디지털 전환을 위한 교육 콘텐츠를 제공하고 관련 연구에 협력하기로 했다.

부경대는 대학(원)생 참여를 통해 소상공인 브랜드 전략 수립과 디지털 마케팅 지원, 디지털 전환 실무 인력 양성 및 창업 문화 확산을 위해 힘쓰고, 부산시는 소상공인 빅데이터에 기반해 상권을 분석하고 이같은 정보를 제공할 예정이다.

네이버는 기업과 학계, 지역 간 협력을 통해 부산 지역의 SME들이 네이버의 다양한 플랫폼과 툴을 효과적으로 활용해 디지털 역량을 키울 수 있을 것이라고 강조했다. 관련 실무 인력 양성으로 연계해 장기적인 디지털 생태계 확장에도 도움이 될 것이라는 기대다.

실제로 이날 함께 발표한 '로컬 소상공인 디지털 마케팅 지원 프로젝트' 성과보고회 내용에 따르면, 부산지역 SME의 검색광고와 라이브커머스 활동을 지원한 결과 스토어 규모 확대 및 매출 향상 효과가 나타났다. 해당 프로젝트는 부경대 휴먼ICT융합전공의 'ICT프로젝트' 과목의 일환으로, 부경대 학생들이 약 4개월 간(3~6월) 지역 SME 5명과 함께 네이버 검색광고와 쇼핑라이브를 진행했다.

송대섭 네이버 아젠다 리서치 책임리더는 "대학, 지자체, 기업의 협력으로 지역경제의 중요한 주체인 SME의 디지털 전환을 위한 인력 양성과 연구 협력에 기여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며 "SME들이 디지털 생태계를 기반으로 지속 성장하도록 학계 및 사회의 다양한 분야 파트너들과 머리를 맞대며 고민하고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hsyhs@newsis.com

많이 본 기사

이 시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