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대구경찰, 광복절 난폭운전 폭주족 77명 무더기 검거

등록 2022.08.15 17:08:28수정 2022.08.15 17:14:25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associate_pic

대구경찰청 *재판매 및 DB 금지


[대구=뉴시스] 박준 기자 = 광복절을 맞아 대구지역 도심일대에서 난폭운전 등을 벌인 폭주족 77명이 경찰에 무더기로 붙잡혔다.

대구경찰청은 광복절을 맞아 대구지역 주요 도로에서 신호위반 및 난폭운전을 한 혐의(도로교통법상 공동위험 행위 등)로 폭주족 77명을 현장에서 검거하고 오토바이 3대를 압수했다고 15일 밝혔다.

이들은 사회관계망서비스(SNS)를 통해 폭주의 집결 장소를 파악 후 대구·경북지역에서 폭주에 가담했다.

또 대구 달서구 본리네거리 및 동구 파티마삼거리 등에서 운집 후 대열형성을 시도했으나 경찰의 도로 일부 차단 등 선제적 조치로 인해 대열 형성을 하지 못하고 해산했다.

특히 경찰은 폭주행위에 대한 지속적인 단속 및 수사를 통해 최근 3년간 오토바이 폭주족 리더 14명을 구속하고 폭주에 이용된 오토바이 25대를 압수했다.

경찰 관계자는 "심야시간 도심 속 폭주행위는 단순한 법규위반행위를 넘어 시민들의 평온한 일상을 깨뜨리는 대표적 교통무질서행위다"며 "폭주 행위자는 철저한 수사를 통해 끝까지 추적하고 형사처벌뿐만 아니라 면허취소 등 행정처분까지 책임을 물어 교통질서를 확립할 것이다"고 말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june@newsis.com

많이 본 기사

이 시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