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필로폰 투약 혐의' 돈스파이크 구속…보도방 업주 등과 투약(종합)

등록 2022.09.28 21:38:16수정 2022.09.28 22:16:42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기사내용 요약

경찰, 다른 피의자 수사 중 혐의 포착
법원, 보도방 업주도 구속영장 발부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 추상철 기자 = 마약 투약 혐의로 체포된 작곡가 겸 프로듀서인 돈스파이크(김민수)가 28일 오전 서울 도봉구 서울북부지방법원에서 구속 전 피의자 심문(영장실질심사)를 받기 위해 법정으로 향하고 있다. 2022.09.28. scchoo@newsis.com


[서울=뉴시스] 이준호 기자 = 수차례 마약을 투약한 혐의를 받는 유명 작곡가 겸 가수 돈스파이크(45·김민수)가 구속됐다.

서울북부지법 임기환 부장판사는 28일 오후 마약류 관리에 관한 법률 위반 혐의를 받는 돈스파이크에 대해 "도망할 염려가 있다"며 구속영장을 발부했다.

아울러 돈스파이크와 함께 마약을 한 혐의를 받는 보도방 업주 A씨도 이날 구속됐다.

돈스파이크는 서울 강남구 일대 등에서 수차례 여성 접객원 2명과 필로폰을 투약한 혐의를 받고 있다.

경찰은 다른 피의자인 여성 접객원의 마약 투약 혐의를 수사하던 중 돈스파이크가 필로폰을 투약한 정황을 포착했다. 경찰은 또 다른 접객원 등 8명에 대해서는 불구속 입건해 수사를 이어가고 있다.

경찰은 체포영장을 발부받아 지난 26일 오후 8시께 서울 강남구의 한 호텔에서 돈스파이크를 체포했다. 아울러 경찰은 약 1000명이 투약할 수 있는 양의 필로폰을 압수했다.

돈스파이크는 마약 간이시약 검사에서 양성 반응이 나왔다고 한다. 경찰은 국립과학수사연구원에 정밀 감정을 의뢰한 상태다.

이날 자신의 영장실질심사에 참석한 뒤 취재진을 만난 돈스파이크는 "마약 투약 혐의를 인정하냐"는 질문에 "인정한다"고 답했다. 이어 "심려 끼쳐드려 정말 죄송하고 다 제 잘못"이라며 "수사에 성실히 임해서 죗값을 달게 받겠다"고 말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Juno22@newsis.com

많이 본 기사

이 시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