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라파스, SML바이오팜에 전략적 지분 투자

등록 2023.12.07 10:52:45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mRNA 마이크로니들 백신패치 개발 착수

라파스, SML바이오팜에 전략적 지분 투자


[서울=뉴시스] 김경택 기자 = 라파스는 에스엠엘바이오팜(SML Biopharm)에 전략적 지분 투자를 진행한다고 7일 밝혔다.

회사 측에 따르면 SML바이오팜은 녹십자, SK바이오사이언스 등 국내 바이오 기업에서 바이오 제품의 연구개발, 인허가 등 다수의 상업화 경험을 가진 김용관 대표와 mRNA(메신저 리보핵산) 백신 국내 권위자인 남재환 가톨릭대 의생명과학과 교수가 CTO(최고기술자)로 있는 기업이다.

mRNA 플랫폼 기술을 이용해 자궁경부암, 두경부암 등 다양한 항암 치료제 백신과 감염성질환 백신, 진드기를 매개로 발병하는 중증열성혈소판감소증후군(SFTS) 유발 바이러스(SFTSV) 예방·치료제 등을 개발하고 있다. 

유전자 정보를 담은 mRNA백신은 전달체인 LNP(지질나노입자)로 봉입해 세포 내로 전달되면 인체 내에서 단백질 등을 생산해 면역체계를 유도하는 백신 플랫폼이다. 하지만 아직까지도 극저온 유통을 필요로 하며 LNP 의 일부 지질체로 인한 부작용에 대한 우려는 여전히 개선해야 할 대상으로 남아있다.

라파스는 이런 유통의 어려움과 부작용을 개선하기 위해 마이크로니들 제형을 이용한 연구를 진행하고 있다. RNA 등을 이용한 마이크로니들 제형은 물질을 온전히 마이크로니들에 탑재하고 손상 없이 보관할 수 있는 최적의 제제를 위해 추가적인 제재 연구가 필요하다.

회사 측은 이번 투자로 SML바이오팜과 공동연구를 모색하고, 다양한 연구 협력을 추진한다는 방침이다.


◎공감언론 뉴시스 mrkt@newsis.com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