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한화생명금융서비스 "GA업계 최초 신용등급 'A+' 획득"

등록 2024.06.25 15:29:51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한화생명금융서비스 "GA업계 최초 신용등급 'A+' 획득"


[서울=뉴시스] 신항섭 기자 = 한화생명금융서비스는 한국기업평가로부터 'A+(안정적)' 등급을 획득했다고 25일 밝혔다. 회사 측은 국내 법인보험대리점(GA)이 기업 신용등급을 획득한 것은 이번이 최초라고 강조했다.

한국기업평가는 보고서를 통해 "한화생명금융서비스는 GA업계 최상위권의 시장 지위를 보유하고 있다"며 "GA업계뿐만 아니라 보험사 전속 영업조직까지 고려할 경우에도 시장 지위가 최상위권"이라고 평가했다.

또 "지난해 701억원의 순이익을 기록하는 등 출범 3년 만에 우수한 재무구조를 갖췄다"며 "올해도 안정적인 수익창출을 통해 흑자 기조가 유지될 것"이라고 전망했다.

한화생명금융서비스는 지난 2021년 4월 대형 보험사 중 최초의 제판 분리를 했다. 지난해에는 흑자전환을 계기로 출범 3주년 만에 '첫 배당'을 실시했다.

지난 16일에는 미화 3700만 달러(약 500억원) 규모의 해외채권을 발행했다. 지난해 9월에는 한국투자프라이빗에쿼티(한투PE)로부터 1000억원의 투자 유치에 성공한 바 있다.

한화생명금융서비스 관계자는 "높은 기업가치와 안정적 재무구조를 바탕으로 GA업계 최초 기업 신용등급을 획득했기에, 그 의의가 크다"라며 "이번 신용등급 획득을 통해 시장 신뢰도가 높아지고 지속적인 성장세를 이어갈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email protected]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