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현대건설, 6300억원 규모 '산본1동1지구 재개발사업' 수주

등록 2023.11.29 11:26:40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15개 동 1820가구로 조성…'힐스테이트 금정역센트럴'

[서울=뉴시스]산본1동1지구 재개발 조감도.(사진=현대건설 제공)

[서울=뉴시스]산본1동1지구 재개발 조감도.(사진=현대건설 제공)

[서울=뉴시스] 강세훈 기자 = 현대건설이 6300억원 규모의 '산본1동1지구 재개발사업'을 수주했다.

   산본1동1지구 재개발사업 시행자인 한국자산신탁은 지난 26일 열린 시공사 선정을 위한 토지등소유자 전체회의에서 우선협상 대상자인 현대건설의 단독 입찰에 대한 소유주 찬반투표를 진행한 결과 시공사로 최종 선정했다고 29일 밝혔다.

   산본1동1지구 재개발사업은 군포시 산본동 78-5번지 일대 8만4398.9㎡를 재개발하는 사업이다. 재개발을 통해 지하 4층~지상35층, 15개 동, 공동주택 1820가구를 짓는다.

   사업지는 지하철1호선과 4호선, GTX-C 노선(예정)인 금정역과 인접하며, 차로 5분 거리에 산본IC가 위치해 수도권제1순환고속도로를 통해 인근 지역으로 편하게 이동할 수 있다.

도보 내 거리에 AK플라자, 마트, 영화관 등의 생활 인프라가 갖추어져 있으며, 관모초등학교, 병원, 영화관, 관모초등학교와 곡란초등학교가 인접해 교육요건도 양호하다.

 사업지 인근에는 안양 IT단지와 국제유통단지가 위치하며 향후 15개 사업지에서 대규모 재개발이 예정돼 있는 등 지역에서도 재개발을 통한 시너지 효과에 기대감이 커지고 있다.

현대건설은 산본1동1지구 재개발사업의 단지명으로 '힐스테이트 금정역센트럴'을 제안했다.
 
또 수리산을 상징하는 봉우리와 산세, 철쭉과 능선을 모티브로 삼은 외관 디자인과 독수리가 날개를 활짝 펴는 모습을 형상화한 독창적인 문주 디자인을 적용할 전망이다. 

아울러 단지 최고층에는 군포 최초의 스카이 커뮤니티를 배치해 수리산과 도심을 한눈에 내려다 볼 수 있는 파노라마뷰를 적용할 예정이다. 

 현대건설 관계자는 "군포를 대표하는 랜드마크 단지를 위해 해외 설계사와 협업해 지역 최초의 스카이 커뮤니티 등을 적용할 것"이라고 말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kangse@newsis.com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