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김홍일, 방통위원장으로 오늘 지명… 조태용, 국정원장 이동할 듯

등록 2023.12.06 09:03:03수정 2023.12.06 09:13:30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조태열 전 차관, 외교부 장관 물망

[서울=뉴시스] 김홍일 국민권익위원회 위원장이 23일 서울 강남구 코엑스에서 열린 2023 행정심판 통합 학술대회에 참석해 축사를 하고 있다. (사진=국민권익위원회 제공) 2023.11.23. photo@newsis.com *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뉴시스] 김홍일 국민권익위원회 위원장이 23일 서울 강남구 코엑스에서 열린 2023 행정심판 통합 학술대회에 참석해 축사를 하고 있다. (사진=국민권익위원회 제공) 2023.11.23. photo@newsis.com *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뉴시스] 양소리 기자 = 윤석열 대통령은 6일 김홍일 국민권익위원장을 신임 방송통신위원장 후보로 지명할 전망이다. 조태용 국가안보실장은 국가정보원장으로, 조태열 전 외교부 2차관은 외교부 장관으로 자리를 옮길 것으로 보인다.

김 위원장은 서울중앙지검 3차장과 대검찰청 중앙수사부장을 지낸 검사 출신이다. 2007년 서울중앙지검 3차장 당시엔 이명박 전 대통령의 도곡동 땅 차명보유 의혹 수사를 지휘했다. 2009년 대검 중수부장으로 발탁돼 2011년 부산저축은행 수사를 했다.

지난 대통령선거 때는 윤석열 캠프에서 정치공작 진상규명 특별위원회 위원장을 맡아 네거티브 대응을 이끌었다. 올해 6월 말 권익위원장으로 발탁돼 6개월 동안 권익위를 이끌었다. 사법연수원 15기로 충청남도 예산 출신이다.

김 위원장은 당초 법무부 장관 후보군으로 검증을 받았으나 이동관 전 방통위원장이 사퇴하자 대통령실은 그의 인사를 방통위 쪽으로 선회한 것으로 알려졌다.

외교·안보 라인도 개편될 예정이다.

먼저 조태용 안보실장은 국정원장으로 이동할 것으로 보인다. 김규현 전 원장 사퇴로 공석인 자리에 윤 대통령과 가장 가깝게 일했던 참모가 가는 셈이다.

조 실장은 14회 외무고시에 합격한 뒤 북미1과장, 주태국대사관 참사관, 북미국 제2심의관, 북핵외교기획단장 등 요직을 두루 거쳤다. 대미 외교와 북핵 문제 전문가로 제21대 국회에서 비례대표 의원으로 활동했다.

조태열 전 차관은 외교부 장관에 오를 전망이다. 조 전 차관은 통상분야에서 두각을 나타내온 경제통 외교관으로 평가받는다. 3회 외무고시에 합격해 주(駐)스페인 대사, 주유엔 대사를 지냈다.

 
[서울=뉴시스] 권창회 기자 = 조태용 국가안보실장이 18일 오전 서울 강남구 그랜드 인터컨티넨탈 파르나스 서울에서 열린 서울안보대화2023에서 축사를 하고 있다. 2023.10.18. kch0523@newsis.com

[서울=뉴시스] 권창회 기자 = 조태용 국가안보실장이 18일 오전 서울 강남구 그랜드 인터컨티넨탈 파르나스 서울에서 열린 서울안보대화2023에서 축사를 하고 있다. 2023.10.18. kch0523@newsis.com




◎공감언론 뉴시스 sound@newsis.com

많이 본 기사